뽐뿌
전예성, KLPGA 생애 첫 우승 상금 중증장애인 근로자에 쾌척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07-23 18:34:01
프로골프 전예성이 22일 (사)한국사회적일자리개발원을 찾아 KLPGA 투어 첫 우승상금 일부를 중증장애인 근로자들에게 여름 휴가비를 지원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 (사)한국사회적일자리개발원


[스포츠서울 | 김석재기자] 프로골퍼 전예성(20ㆍGTG웰리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우승상금 중 일부를 중증장애인 근로자에게 기부했다.
수원 출신인 전예성 프로는 KLPGA 투어 에버콜라겐 퀸즈크라운에서 생애 첫 우승을 하고, (사)한국사회적일자리개발원을 찾아 상금의 일부분을 약 50여명의 중증장애인 전 직원들에게 여름 휴가비를 지원하였다.
전예성 프로는 “운동이 너무 힘들 때 중증 장애인생산시설에서 근무하는 장애인들이 웃음을 잃지 않고 항상 꿋꿋하게 사는 모습을 보고 다시 한 번 마음을 다지는 계기가 되었다”며 “2021 KLPGA 에버콜라겐 퀸즈크라운 대회에서 생애 첫 우승까지 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사)한국사회적일자리개발원 대표 문광옥(공익사업부문)은 “전예성 선수가 어린 나이부터 오직 골프 하나를 위해 본인이 하고 싶은 것을 포기하며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결국에는 우승까지 하는 모습에 오히려 장애인 및 모든 임직원들이 감동을 받아 더욱더 열심히 자립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