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1년 터울 여자테니스 기대주 백다연-정보영, 상주오픈 8강행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07-22 16:09:01
상주오픈 8강에 오른 백다연과 정보영. NH농협은행 여자테니스단 제공


[스포츠서울|김경무전문기자] 한국 여자테니스 기대주 백다연(19·NH농협은행)과 정보영(18·안동여고3). 둘이 나란히 2021 상주오픈테니스대회 8강에 올랐다.
서울 중앙여고 출신으로 실업 1년차인 백다연은 22일 경북 상주 시민운동장 코트에서 열린 대회 여자단식 3회전(16강전)에서 같은 팀 선배 최지희를 2-0(6-1, 6-4)으로 완파했다.

백다연은 고교 3년 때인 지난해 장호배 여자단식 4연패를 달성한 유망주. 올해 실업테니스연맹 1차 대회 여자단식 4강까지 올라 실업데뷔 무대를 성공적으로 장식했으며, 안동오픈 여자단식에서는 준우승을 차지했고, 이번엔 첫 우승까지 노리고 있다.
내년부터 1년 선배인 백다연, 그리고 친언니인 정영원과 농협은행에서 한솥밭을 먹게 되는 여고부 최대어 정보영은 이날 여자단식 16강전에서 김다인희(최주연아카데미)를 역시 2-0(6-1, 6-2)으로 제치고 역시 8강에 안착했다.
백다연은 우휘원(의정부시청), 정보영은 김다빈(한국도로공사)과 4강 진출을 다툰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