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코너 맥그리거, '바다 위 슈퍼카' 람보르기니 요트 구매로 '43억 플렉스'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07-22 14:18:01
‘슈퍼 요트’로 플렉스 한 코너 맥그리거. 출처 | 본인, 테크노마르요트 SNS


[스포츠서울 | 이용수기자] 지난 한 해 전 세계 모든 스포츠 선수 중 가장 많은 돈을 벌어들인 ‘UFC 슈퍼스타’ 코너 맥그리거(33)가 ‘바다 위 슈퍼카’로 불리는 람보르기니 요트를 구매했다.
맥그리거는 최근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자신의 개인 요트를 공개했다.
해당 요트는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와 럭셔리 요트 기업 이탈리안 씨 그룹이 협업해 한정판으로 제작한 ‘테크노마르 포 람보르기니 63’이다.
해당 요트의 길이는 19미터이지만 카본 파이버 소재로 제작됐기에 무게는 24톤에 불과하다.


‘데크노마르 포 람보르기니 63’은 세계 최초로 적용된 하이브리드 슈퍼 충전기와 새로운 소재 기술 등 새롭고 특별한 하이브리드 기술을 탑재한 FKP 37 모델에서 영감을 얻은 것으로 전해진다.
시트와 조타 장치 등 내부 인테리어 또한 람보르기니의 슈퍼 스포츠카처럼 카본 스킨으로 마감했다.
특히 해당 요트는 2000마력을 내는 만 사의 V12 엔진 두 개를 탑재해 최대 4000마력을 발휘한다.
최대 시속 60노트까지 낼 수 있는 성능을 지녔다.
맥그리거가 구매한 요트는 1963년 람보르기니 창립을 기념해 총 63대만 한정 제작해 한 대당 270만 파운드(약 43억원)에 이른다.
한편 맥그리거는 지난 5월 세계적인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세계 스포츠 스타 수입 순위’에서 지난 한 해간 1억 8000만 달러(약 2069억원)를 벌어 로저 페더러(테니스),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이상 축구) 등을 제치고 최고 수입을 기록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