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한대윤 사격 남자 25m 속사권총 첫날 4위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1-08-01 15:27:09

사격 남자 25m 속사권총의 한대윤(33·노원구청)이 순조로운 출발로 상위권에 자리했다.
1일 일본 도쿄 아사카 사격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25m 속사권총 본선 1일 차 경기에서 295점(평균 9.833점)을 쏴 4위를 했다.
2일 차 경기까지 합산 성적이 상위 6명 안에 들면 결선에 진출한다.
2일차 경기는 내일 열린다.


한대윤과 함께 나선 송종호(31·IBK기업은행)는 283점(평균 9.433점)을 기록해 22위에 올랐으나 탄속 검사를 통과하지 못해 실격됐다.
탄속의 평균 속도가 초속 250m 넘지 못하면 실격 처리된다.


속사권총은 1회당 열다섯 발씩, 총 4회에 걸쳐 예순 발을 쏜다.
1일 차에서 서른 발, 2일 차에서 서른 발이다.
1회당 8·6·4초에 다섯 발을 쏴 표적 다섯 개를 연달아 맞춰야 한다.
한 발당 최고 10점, 만점은 600점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