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스포츠뉴스 입니다.

  • 북마크 아이콘
서경덕, EPL 전 구단에 항의 메일...“인종차별, 강력 처벌해야”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4-06-18 08:33:52


[스포츠서울 | 김현덕 기자]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핫스퍼의 주장 손흥민이 소속팀 선수에게 인종차별을 당한 것에 대해 강력히 항의 했다.

17일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이번 일은 손흥민 뿐만 아니라 아시아인 전체를 모독하는 발언이다.
EPL 사무국과 토트넘 포함 EPL 전 구단에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메일에서 토트넘 구단은 벤탄쿠르에 강력한 처벌을 내려야만 하며, 이를 계기로 EPL 모든 구단에서 다시는 인종차별이 재발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어야 할 것이라는 내용을 담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전 세계 축구 팬들은 이번 사태에 대한 명확한 후속 조치를 기다리고 있다.
어서 빨리 현명한 조치를 취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서경덕 교수는 EPL 사무국 및 토트넘 등에서 신속한 조치가 취해지지 않을 경우 FIFA에도 고발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14일 토트넘 소속 로드리고 벤탄쿠르는 우루과이 방송 ‘포르 라 카미세타’에 출연해 소속팀 주장 손흥민을 향해 인종차별 발언을 내뱉었다.

당시 벤탄쿠르는 ”손흥민의 유니폼을 구해줄 수 있나“는 진행자의 질문에 ”손흥민 사촌 유니폼을 가져다줘도 모른다.
손흥민이나 그의 사촌이나 똑같이 생겼기 때문이다“라고 실언을 했다.

이는 손흥민을 포함한 아시아인의 얼굴이 모두 비슷하게 생겼다는 발언으로, 주로 유럽 및 남미 지역에서 동양인을 비하할 때 쓰는 표현을 방송 매체에서 내뱉은 것이다.
khd9987@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0
추천하기 다른의견 0
|
공유버튼
  • 알림 욕설, 상처 줄 수 있는 악플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