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도쿄올림픽 金' 쇼플리 "나도 2승 챔프"…"18번홀에서 드라마가?"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6-27 08:00:33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마지막 18번홀에서 버디와 더블보기."


‘도쿄올림픽 金’ 잰더 쇼플리의 극적인 뒤집기다.
27일(한국시간) 미국 코네티컷주 크롬웰 리버하이랜즈TPC(파70ㆍ6852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트래블러스챔피언십(총상금 830만 달러) 최종일 2언더파를 보태 2타 차 우승(19언더파 261타)을 일궈냈다.
지난 4월 취리히클래식에 이어 시즌 2승째이자 통산 6승째, 우승상금이 149만4000달러(19억3600만원)이다.


쇼플리는 마지막 18번홀(파4)에서 1m 우승 버디를 솎아내 더욱 스포트라이트가 쏟아졌다.
1타 차 선두 사히스 티갈라는 반면 티 샷이 페어웨이벙커에 잡힌 뒤 두 번 만에 탈출하는 등 결국 ‘4온 2퍼트’ 더블보기라는 치명타를 얻어맞아 다 잡았던 우승이 날아갔다.
J.T. 포스턴과 함께 공동 2위(17언더파 263타)다.
세계랭킹 1위 스코티 셰플러(이상 미국)는 공동 13위(10언더파 270타)에 머물렀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