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스포츠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수원 더비 승자는 수원FC…'이승우 4경기 연속골'로 3연승 질주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06-25 20:54:01
이승우가 25일 수원 삼성전에서 팀의 세 번째 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서울 | 박준범기자] 시즌 두 번째 ‘수원 더비’ 승자는 수원FC였다.

수원FC는 25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2 18라운드 수원 삼성과 맞대결에서 3-0으로 완승을 따냈다.
3연승에 성공한 수원FC(승점 21)는 6위 대구FC(승점 23)과 격차를 줄이며 6강 진입의 발판을 마련했다.
반대로 수원 삼성은 3연패에 빠지며 10위 자리를 유지했다.

수원FC는 경기 시작부터 수원 삼성을 강하게 밀어 붙였다.
전반 1분 라스의 패스를 받은 무릴로가 오른발로 침착하게 밀어 넣어 선제골을 터뜨렸다.
무릴로의 올 시즌 마수걸이포. 전반 5분에는 코너킥 상황에서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장혁진이 왼발 슛으로 빠르게 추가골까지 뽑아 냈다.

김도균 수원FC 감독은 전반 24분 이승우와 김승준을 투입했다.
이승우는 투입되자마자 팀의 세 번째 득점을 만들어냈다.
역습 과정에서 공을 잡은 라스가 수비 뒷공간을 활용한 침투 패스를 내줬다.
이승우가 스피드를 살려 돌파에 성공했고, 골키퍼의 키를 넘기는 칩 슛으로 득점을 추가했다.
이승우의 4경기 연속골.
수원 삼성은 후반 시작과 함께 염기훈, 한석종, 고명석을 동시에 투입했다.
후반 10분에도 강현묵과 김건희까지 투입해 만회골을 위해 분투했다.
하지만 수원FC의 뒷문은 쉽게 열리지 않았다.
수원 삼성은 불투이스를 전진 배치하는 변화도 줬다.
후반 추가시간 불투이스가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주심은 비디오 판독 시스템(VAR)을 거쳐 오프사이드로 판정했다.

beom2@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으다닷
2022-06-25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