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패장]4연패, 이훈재 감독 "마음가짐도 밀렸다"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11-25 21:27:01
부천 하나원큐 이훈재 감독. 제공 | WKBL


[스포츠서울 | 용인=남서영기자]“마음가짐도 초반에 많이 밀렸다.

부천 하나원큐는 25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용인 삼성생명에 65-80(18-25 26-13 19-12 15-17)로 패했다.
하나원큐는 4연패에 빠지며 공동 5위에서 최하위(1승 9패)로 내려갔다.

경기 후 이훈재 감독은 “여러 가지가 안됐다.
약속된 수비나 선수들 마음가짐도 초반에 많이 밀렸다.
나머지 선수들에게 적극성을 많이 요구했는데 잘 안됐다”라고 아쉬워했다.
또 “계속 조합을 찾고 있다.
매번 다른 조합으로 스타팅을 넣어보기도 하고 중간에 멤버 체인지를 하면서 롤을 주기도 하는데 제가 많이 부족해서 그런 것 같다.
나름 준비를 했는데 아쉬움이 남는다”라고 말했다.
namsy@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