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회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경찰, '윤 대통령 삼부토건 의혹' 고발인 조사
더팩트 기사제공: 2022-05-19 16:30:02

특가법상 뇌물수수 혐의

김한메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 상임대표가 19일 서울 마포구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 앞에서 '윤석열 대통령, 삼부토건 뇌물수수 고발 사건' 고발인 조사를 앞두고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남윤호 기자
김한메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 상임대표가 19일 서울 마포구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 앞에서 '윤석열 대통령, 삼부토건 뇌물수수 고발 사건' 고발인 조사를 앞두고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남윤호 기자

[더팩트ㅣ최의종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검사 재직 시절 삼부토건에게 뇌물을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고발인 조사를 진행했다.

1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이날 오후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수수) 혐의로 윤 대통령을 고발한 시민단체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 김한메 대표를 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조사에 앞서 김 대표는 "삼부토건 관련 수사에서 편의를 바라는 조남욱 전 회장에게 명절 선물 및 골프 접대 등과 배우자가 운영하는 회사의 후원 등 뇌물을 수수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삼부토건 임직원 다수가 연루된 사건 수사에 부당한 외압을 행사해 처벌을 면하게 해준 혐의가 있다"라고도 말했다.

김 대표는 지난해 7월 윤 대통령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에 고발했다. 사건은 검찰을 거쳐 지난 2월 경찰로 넘어갔다.

bell@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