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회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가정폭력 4차례 신고에도…길거리서 남편 흉기에 살해당한 아내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10-05 21:00:00
가정폭력으로 경찰에 4차례나 신고를 했던 여성이 대낮에 거리에서 남편에 휘두른 흉기에 찔려 숨졌다.

5일 충남 서산경찰서에 따르면 50대 A씨는 지난 4일 오후 3시 16분쯤 서산시 동문동 거리에서 40대 아내 B씨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흉기에 두 차례 찔린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씨를 살인혐의로 현장 체포했다.


사건을 목격한 시민의 신고로 현장에서 검거된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한 상태라 아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숨진 B씨는 9월 초부터 “(남편에게) 가정폭력을 당했다”면서 경찰에 4차례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2차례 신고사항에 대해 심각한 폭력행위가 있다고 판단해 A씨를 입건했다.
A씨의 추가 범행을 우려한 경찰은 피해자 보호조치의 일환으로 B씨에게 스마트워치를 지급했다.
또 지난 9월 19일 법원은 A씨에게 접근금지 명령을 내린 상태였다고 한다.
하지만 A씨는 법원의 명령을 무시하고 B씨의 직장 근처로 찾아가 길거리에서 범행을 저질렀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구체적인 범행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서산=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