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회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비키니 라이딩' 여성 인플루언서 A씨, "한 번 더 할 것"
더팩트 기사제공: 2022-08-06 10:42:01

함께할 여성 추가 모집 의지도…경찰은 경범죄처벌법 검토중

'비키니 라이딩'으로 화제를 모은 여성 인플루언서 A씨(오른쪽)가 5일 자신의 SNS에
'비키니 라이딩'으로 화제를 모은 여성 인플루언서 A씨(오른쪽)가 5일 자신의 SNS에 "한 번 더 라이딩을 할 예정이다"는 글을 올려 논란을 사고 있다. /온라인커뮤니티, 인플루언서 A씨 SNS 캡처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강남 한복판에서 비키니를 입고 오토바이를 타 세간의 관심을 끌었던 여성 인플루언서 A씨가 또다시 '비키니 라이딩'을 하겠다고 선언해 논란이 되고 있다.

A씨는 5일 자신의 SNS에 "제가 지금 중대한 발표가 있어서 브이로그를 끝내자마자 영상을 찍고 있다"며 "이번 주 토요일 7시에 제가 비키니 라이딩을 한 번 더 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자신과 '비키니 라이딩'을 함께할 여성을 더 모집해 판을 키우겠다는 의지도 드러냈다. A씨는 "그때 저와 함께 비키니 라이딩하실 셀럽 여성 두 분을 모집하고 있다. 본 계정으로 성함과 연락처를 남겨달라"고 덧붙였다.

A씨는 지난달 31일 서울 강남 도로에서 바이크 유튜버 남성 B씨가 운전한 오토바이에 비키니를 입고 올라타 빗속에서 3시간 가량을 질주한 바 있다. 당시 A씨는 엉덩이가 노출되는 비키니와 헬멧만 착용했으며, B씨는 상의를 탈의하고 청바지와 헬멧을 쓴 채 운전대를 잡았다.

그러나 이들의 '비키니 라이딩'은 각 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 통해 사진과 영상이 일파만파 퍼지면서 논란이 됐다. 특히 경찰은 A씨와 B씨를 대상으로 경범죄처벌법상 과다노출 혐의를 적용할 지 검토중이다.

한편 경범죄처벌법상 공개된 장소에서 공공연하게 신체의 주요한 부위를 노출해 다른 사람에게 부끄러운 느낌이나 불쾌감을 준 사람은 10만 원 이하 벌금이나 구류 또는 과료 처분을 받는다. 교사·방조범도 죄를 지은 사람에 준해 벌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2kuns@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1

다른 의견 0

신고

# 이 게시글에는 핫코멘트가 있습니다. 클릭하시면 핫코멘트 위치로 이동합니다.

TheKhan / 탬버린 잘치는 용산 성괴 아는데 소개해주고 싶네 ㅋㅋㅋㅋㅋㅋ 26 0

다른의견 0 추천 2 schwa
2022-08-06 *

다른의견 1 추천 0 dlselvpsejstm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26 TheKhan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1 잭슨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2 손꾸락천재
2022-08-06 *

다른의견 1 추천 0 떼낄라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0 o방울o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0 -+@_@+-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1 중고날아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0 추억은기억너머
2022-08-06 *

다른의견 0 추천 0 J빠
2022-08-06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