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회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서해 피살 공무원 유족 인천항서 위령제..."진상 규명해야"
더팩트 기사제공: 2022-07-02 15:18:01

해경 월북 수사 뒤집은 지 2주 만

지난 2020년 9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 씨의 위령제가 2일 인천항 여객터미널에서 열렸다. 이 씨의 형 이래진 씨가 국화꽃을 헌화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지난 2020년 9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 씨의 위령제가 2일 인천항 여객터미널에서 열렸다. 이 씨의 형 이래진 씨가 국화꽃을 헌화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더팩트ㅣ김정수 기자] 지난 2020년 9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 씨의 위령제가 2일 인천항 여객터미널에서 열렸다. 해경이 이 씨의 월북 여부에 대한 수사 결과를 뒤집은 지 2주 만이다.

이날 이 씨의 형 이래진 씨 등 유가족 2명과 국민의힘 '해수부 공무원 서해피격 지상조사 태스크포스(TF)' 단장 하태경 의원, 김진형 전 해군 군수사령관, 문경복 옹진군수, 김기윤 변호사 등은 인천시 중구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2층에서 위령제를 지냈다.

형 이 씨와 하 의원은 헌화와 묵념을 한 뒤 숨진 이 씨의 아들과 딸이 쓴 편치를 차례로 낭독했다.

고인의 아들은 편지를 통해 "사람들은 잘 알지도 못하는 아빠에 대해 함부로 말하고 권력을 가진 사람들은 남은 가족의 상처는 아랑곳없이 삶을 짓밟았다"며 "가족과 나라를 위해 헌신했던 아빠를 저는 너무 잘 알고 있다"고 전했다.

형 이 씨는 "동생의 어린 딸은 최근 3주 전쯤에야 아빠가 배에서 실종된 걸 알고 '더 이상 아빠 안 기다릴게'라고 했다"며 "끝까지 진상 규명을 위해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왼쪽부터) 이 씨의 형 이래진 씨와 고인의 배우자 권영미 씨가 지난달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고발인 조사에 출석하며 공개 브리핑을 갖고 있다. /윤웅 기자
(왼쪽부터) 이 씨의 형 이래진 씨와 고인의 배우자 권영미 씨가 지난달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고발인 조사에 출석하며 공개 브리핑을 갖고 있다. /윤웅 기자

앞서 해경은 2020년 9월 서해에서 이 씨가 북한군 총격에 피살된 지 1주일 만에 중간수사 결과를 발표, 그가 월북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해경은 1년 9개월 만인 지난달 언론 브리핑을 통해 이 씨의 월북 의도를 찾지 못했다며 수사 결과를 정반대로 뒤집었다.

유가족과 하 의원 등 5명은 이날 오후 여객선과 보트로 연평도 인근 해상으로 이동해 해수부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어업지도선 무궁화 35호로 옮겨 탈 예정이다. 또한 이들은 해경이 앞서 숨진 이 씨의 월북 근거로 제시했던 슬리퍼, 구명조끼, 부유물 등을 확인하고 고인의 첫 발견 지점 좌표에 대한 명확한 수사를 요청하기로 했다.

하 의원은 "월북 근거 7개 중 감청, 도박 빚, 정신적 공황 상태 말고는 모두 배와 바다에서 확인할 수 있는 것들"이라며 "어업지도선을 타고 바다에 어떤 부유물들이 있는지와 선내에서 어떤 신발을 신고 야간 당직을 서는지 등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변호사는 "국방부에 북측이 숨진 이 씨를 발견한 위도, 경도를 달라고 했지만 군사 기밀이라고 했다"며 "(국방부가 밝힌) 강령군 금동리 연안 일대는 북한 연통문에 적힌 부분으로 이에 대한 자료가 더 있을 것이란 생각에 검찰에 자료를 제출했다"고 말했다.

유가족 등은 숨진 이 씨가 발견된 것으로 추정되는 해역과 서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해역을 살펴보고 다음날 다시 인천항으로 입항할 예정이다.

js8814@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