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사회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루나 20억' 검색한 유나양 부모…정작 루나코인은 안샀다
더팩트 기사제공: 2022-07-02 10:42:02

유나양 母, 공황장애-불면증으로 수면제 처방

완도 바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조유나 양 가족이 암호화폐에 투자했다가 손실은 봤지만 정작 루나코인에는 투자를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지난달 29일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에서 실종된 조양의 일가족이 탔던 차량이 그물망에 싸여진 채 인양되는 모습. /뉴시스
완도 바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조유나 양 가족이 암호화폐에 투자했다가 손실은 봤지만 정작 루나코인에는 투자를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지난달 29일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에서 실종된 조양의 일가족이 탔던 차량이 그물망에 싸여진 채 인양되는 모습. /뉴시스

[더팩트ㅣ이효균 기자] 완도 바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조유나 양 가족이 암호화폐에 투자했다가 손실은 봤지만 정작 루나코인에는 투자를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1일 광주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들 부부는 지난해 3~6월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를 통해 1억3000만 원을 투자했다. 이들은 수십차례 입출금을 반복했으며 마지막 거래를 마치고 인출한 금액은 1억1000만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부는 3개월 간 약 2000만 원의 손해를 본 것으로 조사됐다.

다만 이들은 비트코인을 비롯해 수십개의 종목에 투자했지만 부부가 실종되기 전 온라인에 검색한 루나 코인은 거래 내역에 없었다.

또 경찰은 조양의 어머니가 병원에서 수면제를 처방받은 사실을 확인했다.

조양의 어머니는 체험학습을 떠나기 전인 4월과 5월 1차례씩 의료기관에서 공황장애와 불면증 치료를 이유로 진료를 받고, 수면제를 처방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경찰은 다른 병원에서도 약물을 처방 받았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국민건강보험공단 등에 관련 자료를 요청한 상태다.


anypic@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