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사회뉴스 입니다.

  • 북마크 아이콘
설연휴 마지막날 원룸서 화재…추락한 20대 중상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4-02-12 23:20:00
연기 올라오는 것 보고 대피, 추락해 머리 크게 다쳐

연합뉴스
설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 오전 4시 38분께 다가구 주택 3층 세대에서 불이 나 1명이 중상을 입고 2명이 경상을 입었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중상을 입은 20대 여성은 불이 난 세대 위층인 4층 거주자로, 연기가 올라오는 것을 보고 대피하다가 추락해 머리를 크게 다쳤다.

같은 층 다른 세대 주민인 30대 남성과 20대 여성은 연기를 들이마셔 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 당국은 차량 27대와 인력 112명을 투입해 한시간여만인 오전 5시 41분께 불을 완전히 껐다.
이 불로 주민 8명이 자력으로 대피했다.

화재가 시작된 3층과 그 위층인 4층 일부가 그을리는 피해도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이불에 불이 붙었다"라는 신고 내용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0
추천하기 다른의견 0
북마크버튼 공유버튼
  • 알림 욕설, 상처 줄 수 있는 악플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