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 13주째 올랐다…ℓ당 평균 1641원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1-07-31 09:11:23

[세종=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13주 연속 상승하면서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31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7월 넷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3.9원 오른 ℓ당 1641.0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8년 11월 첫째 주(1660원) 이후 가장 비싼 가격이다.


다만 상승폭은 다소 완화됐다.
최근 주간 상승폭은 14.1원, 13.1원, 9.1원에서 이번 주 3.9원을 나타냈다.


지역별로 보면 최고가 지역인 서울은 전주보다 4.8원 상승한 ℓ당 1724.9원이었다.
최저가 지역은 대구로, 3.8원 오른 ℓ당 1619.8원이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휘발유가 ℓ당 1582.1원으로 가장 비쌌고, 현대오일뱅크는 ℓ당 1576.0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전국 경유 판매 가격도 지난주보다 3.5원 상승한 ℓ당 1436.8원을 기록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CiaoBella
2021-07-31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