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나경원 지지’ 상당수, 안철수 흡수 움직임…전대 관전포인트 尹心→羅心 이동?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3-01-29 07:23:10
金-安 적극적 구애 의지 속…羅, 불출마 나흘만에 오늘 공개 행보

연합뉴스
국민의힘 당권 주자들이 3·8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전 의원에게 앞다퉈 구애의 손짓을 보내면서 나 전 의원이 다시 한번 주목받고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40여일 남은 전당대회 레이스에서 나 전 의원 지지세를 가져가는 것이 승기를 잡는데 결정적일 수 있기 때문이다.

애초 '윤심'(尹心·윤석열 대통령 의중)의 향배가 최대 화두였던 이번 당권 레이스가 '나심'(羅心·나 전 의원의 의중) 쟁탈전으로 바뀌는 모양새다.

나 전 의원을 지지하는 표심의 향배가 갖는 중요성은 불출마(25일) 이후 진행된 한 여론조사에서 잘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미디어트리뷴 의뢰로 이달 25∼26일 전국 성인 남녀 1천9명(국민의힘 지지층 42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 지지층에서 김기현 의원의 지지율은 40.0%로 직전 조사보다 0.3%포인트(p) 감소했지만, 안철수 의원의 경우 무려 16.7%p 증가한 33.9%를 기록했다.
오차범위 내 접전이다.

직전 조사에서 나 전 의원 지지율이 25.3%였으니 산술적으로는 불출마 선언 이후 나 전 의원 지지세의 3분의 2 정도가 안 의원에게 옮겨간 것이다.

이번 조사(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 참조)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국민의힘 지지층 ±4.8%p)이다.

나 전 의원과 '수도권 대표론'의 기치를 공유해 온 안 의원은 상대적으로 적극적인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안 의원은 최근 나 전 의원의 불출마 결정을 위로하면서 회동을 제안하는 메시지를 보냈고, '조금 시간을 달라'는 답을 받았다고 한다.

그는 지난 27일에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조금 기다렸다가 다시 한번 연락드려볼 그런 생각"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역시 '수도권 대표론'을 주창해 안 의원과 '느슨한 연대' 파트너로 평가받는 윤상현 의원도 "(내년 총선에서) 나 전 의원을 '수도권 선대위'의 공동위원장으로 모셔야 한다"며 한껏 치켜세운 바 있다.

안 의원이 턱밑까지 쫓아온 상황에서 김 의원도 나 전 의원에게 연일 '연대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김 의원은 나 전 의원 불출마를 강하게 압박했던 친윤(친윤석열)계의 절대적 지지를 받고 있다.

그는 전날 부천에서 열린 수도권 통합 출정식에서 "당내 모든 세력, 인물과 함께 스크럼 짜고 어우러지는 것으로 단일 대오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는) 나 전 의원의 전당대회 불출마를 단 한 번도 압박한 적이 없다"고 해명을 내놓기도 했다.

나 전 의원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그는 불출마 선언 당시 "앞으로 전대에서 제가 어떤 역할을 할 공간은 없다"며 특정 후보 지지에 선을 그었다.

그러나 전대까지 남은 기간 어떤 형태로든 역할을 점치는 시각도 적지 않다.

그는 불출마 선언 후 측근들과 오찬에서도 "이게 끝이 아니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이런 가운데 그는 29일 담당 기자단과 오찬을 하며 불출마 선언 나흘 만에 공개 행보에 나선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친윤계 압박 등에 당권 도전을 포기한 나 전 의원으로서는 안 의원과 손을 잡았다가 자칫 당내 주류와 완전히 등지면서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너는 상황이 된다는 우려를 할 수도 있다.

내년 총선을 앞두고 윤 대통령과 관계 등을 고려해 결국 김 의원 쪽으로 기울지 않겠냐는 전망도 있지만, 당권 포기 과정에서 쌓인 감정의 '앙금'을 고려할 때 쉬운 선택지는 아니라는 반론도 나온다.

당 관계자는 통화에서 "나 전 의원 동정론이 안 의원 쪽으로 향하는 것으로 보이지만 전대까지 지속될지는 미지수"라며 "나 전 의원으로서는 불출마 결정 때처럼 민심과 당심을 사이에 놓고 고민을 거듭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