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민주당 "5·18정신 헌법개정 논의해야…국회 헌정특위 구성하자"
더팩트 기사제공: 2022-05-17 14:06:02

"마이웨이 인사 임명 강행이 의회주의인가"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7일 원내대책회의에서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7일 원내대책회의에서 "국회 헌정특위를 구성하자"고 제안했다. /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박숙현 기자]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5·18민주화운동 42주년 기념식을 앞두고 헌법개정 논의를 위한 국회 헌법개정정치개혁특위를 구성하자고 17일 국민의힘에 제안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국회는 이른 시일 내에 현재 정치개혁특위, 정개특위를 확대개편해 헌법개정정치개혁특위, 약칭 헌정특위로 새롭게 구성할 것을 여당에 제안한다"고 했다. 국회 정치개혁특위가 오는 22일로 활동을 마무리할 예정으로, 오는 30일부터 시작되는 후반기 국회에서 현 정개특위를 헌정특위로 바꿔 정치개혁과 함께 헌법개정도 논의하자는 것이다.

그는 윤석열 대통령과 국민의힘의 5·18 기념식 참석을 환영하며 "윤 대통령은 후보시절 5·18정신은 헌법가치를 지킨 것이라면서 개헌 때 헌법 전문에 올라가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이 말씀이 선거 때 표심잡기용 할리우드 액션(과장된 행동)에 그쳐선 안 된다. 진정한 국민 대통합의 계기로 삼아 역사의 새 장을 열기 위해선 실천으로 그 진정성을 입증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다행히 민주당뿐 아니라 국민의힘 정강·정책에도 4·19혁명, 5·18민주화운동, 60민주항쟁 등 현대사 민주화운동 정신을 이어간다는 내용이 공히 담겨있다"며 "윤 대통령과 국민의힘은 국가기념식 참석으로 끝날 게 아니라 21대 국회 후반기 원구성 협상에서 5·18정신을 우리 헌법에 담기 위한 특위 구성을 조건 없이 동의함으로써 그 진정성 보여주길 바란다. 내일(18일) 광주에서 뵙겠다"고 했다.

한편 윤 대통령의 한동훈 법무장관 임명 강행이 예고되자 지명 철회를 강력하게 촉구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집무실 출근길에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와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 임명 여부에 관한 질문에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박 원내대표는 "어제 시정연설에서 윤 대통령은 의회주의를 수차례 강조하며 예산안뿐만 아니라 국정의 주요 사안도 국회와 논의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약속 하루 만에 '마이웨이' 인사를 임명 강행하는 게 윤 대통령이 말하는 의회주의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며 한 후보자와 정 후보자, 김현숙 여성가족부 후보자에 대한 지명 철회를 주장했다.


unon89@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