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부산 지선 출마 후보자 확정…시장은 '변성완-박형준-김영진' 3파전
더팩트 기사제공: 2022-05-14 16:30:02

기초단체장, 최고령 문창무VS 최연소 윤정운 '눈길'…재산 1위 '김기재' 82억8400만원

13일 부산시장 후보 3명이 열띤 토론을 벌였다./박형준 후보 캠프 제공.
13일 부산시장 후보 3명이 열띤 토론을 벌였다./박형준 후보 캠프 제공.

[더팩트ㅣ부산=조탁만 기자] 6.1 지방선거 부산 지역 후보 등록 마감 결과, 여야 모두 431명이공식 후보로 등록했다.

부산시장 선거에는 더불어민주당 변성완 후보와 국민의힘 박형준 후보, 정의당 김영진 후보 등 3파전 구도로 정해졌다.

부산교육감 선거는 김석준 후보와 하윤수 후보 등 2파전으로 경쟁을 벌인다.

16개 기초단체장 선거는 모두 41명이 등록했다. 광역의원 선거는 90명이 등록을 마쳤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기초단체장 출마자 기준 최고령 후보는 민주당 문창무(75) 후보와 민주당 노기태(75) 후보 등 2명이다. 이 가운데 최연소 후보는 윤정운(43) 후보로 중구에서 문 후보와의 대결을 벌이는데 최고령 후보와 최연소 후보의 대결구도도 눈길을 끈다.

후보들 중 재산 순위는 국민의힘 김기재 영도구청장 후보는 82억8400만원에 이어 국민의힘 최진봉 중구청장 후보(81억4240만3000원), 국민의힘 장준용 동래구청장 후보(67억2472만원), 국민의힘 오원태 북구청장 후보(47억1004만8000원) 순으로 나타났다.

공교롭게도 재산 순위 1~4위 후보들 지역구는 경선 과정서 무소속 출마 등 공천 갈등의 골이 깊은 지역이다.

기초의원 선거는 모두 239명의 후보가 등록했는데 이 중 기초의원 후보 33명이 투표 없이 당선이 확정됐다.

부산진구와 남구, 북구, 해운대구 등 14곳 선거구에서 단독 출마한 후보 28명과 비례대표 기초의원 5명이 무투표로 당선을 확정지었다.
hcmedia@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