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홍준표 "윤석열, 이회창 데자뷔 같아…아첨하는 측근들 물리치길"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1-15 16:44:30


[아시아경제 권서영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부인 김건희 씨의 녹취록 공개 등과 관련하며 '1997년 이회창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 후보의 대선 데자뷔를 보는 느낌'이라고 밝혔다.


홍 의원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글에서 이같이 밝혔다.
홍 의원은 "이회창 후보의 자녀 병역 의혹과 이인제 (당시 국민신당) 후보와의 단일화 난제가 결국 대선 패배로 이어졌듯, 윤 후보의 처가 비리와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와의 단일화 난제가 97년 대선 패배의 재판이 되는 것 아니냐 하는 어두운 그림자가 짙게 드리워지는 요즘이다"라고 썼다.


이어 홍 의원은 "저들은 정교하게 대선 플랜을 가동하고 있는데 우리는 아무런 대책 없이 좌충우돌하는 모습들이 참 안타깝다"며 "경선 때 이런 상황이 올 것이라고 여러 차례 경고했음에도 모두 귀를 막고 있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정권 교체라는 호기를 이렇게 허무하게 날릴 수는 없지 않으냐"며 "윤 후보의 국가 경영 역량 강화, 처가 비리 엄단 의지 발표와 단절, 안 후보와의 단일화 적극 추진으로 난제를 풀어나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홍 의원은 "이회창 후보 때도 이를 막은 것은 측근들의 발호였다"고도 썼다.
그는 "아첨하는 측근들을 물리치고 나 홀로 광야에 설 때 다시 일어설 수 있다"며 "시간이 없다.
서둘러야 한다"고 글을 마무리했다.


권서영 기자 kwon1926@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