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與에서도 '이재용 사면론' 나왔지만…靑 "입장 변화 없다"
기사작성: 2021-05-04 18:38:48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여권에서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사면론이 제기됐지만, 청와대는 여전히 '사면은 없다'는 입장에 변화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4일 춘추관에서 '사면을 검토할 계획이 없다는 입장은 변화가 없는지' 묻는 취재진에 답해 "현재로서도 마찬가지"라고 답했다.


이날 오전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 부회장의 사면 필요성이 "조금이 아니라 강력히 존재한다"며 여권에서는 처음으로 사면론을 제기했다.


이 의원은 BBS 라디오 인터뷰에서 "코로나19 상황에서 불안한 경제와 반도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정부가 사면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고민해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앞서 청와대는 이 부회장 사면론에 대해 "지금까지 검토한 바 없고 현재로서도 검토할 계획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