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뒤집힌 음악 스트리밍 왕좌…유튜브 뮤직, 멜론 제쳤다
더팩트 기사제공: 2022-11-15 11:24:02

유튜브 뮤직 1년 새 이용자 111만 명 늘어난 459만 명
멜론은 같은 기간 52만 명 감소


앱·리테일 서비스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15일 지난 10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음악스트리밍 앱이 유튜브 뮤직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제공
앱·리테일 서비스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15일 지난 10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음악스트리밍 앱이 유튜브 뮤직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제공

[더팩트|최문정 기자] 유튜브 뮤직이 멜론을 제치고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음악 스트리밍 앱 1위에 올랐다.

15일 앱·리테일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만 10세 이상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를 표본 조사한 결과, 지난 10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음악 스트리밍 앱은 유튜브 뮤직으로, 총 459만 명이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그 뒤로는 멜론 454만 명, 지니뮤직 232만 명, 플로 149만 명, 네이버 바이브 106만 명, 스포티파이 54만 명, 카카오뮤직 36만 명, 벅스 32만 명 순이었다.

지난해 10월 대비 사용자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음악 스트리밍 앱도 유튜브 뮤직이 차지했다. 유튜브 뮤직은 이용자가 전년(348만 명) 대비 올해 111만 명 늘었다. 그 뒤로 네이버 바이브가 작년 10월 83만 명에서 올해 10월 106만 명으로 23만명, 스포티파이가 작년 10월 49만 명에서 올해 10월 54만 명으로 5만 명 증가했다.

반면, 같은 기간 사용자 수가 많이 감소한 음악 스트리밍 앱은 멜론으로 집계됐다. 멜론은 작년 10월 506만 명에서 올해 10월 454만 명으로 52만 명 감소했다.

그 뒤로 지니뮤직이 34만 명, 플로가 34만 명, 카카오뮤직이 20만 명, 벅스가 2만 명 감소했다.

munn09@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