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bhc그룹, 서울 잠실에 '창고43' 연다. ..동남부권 첫 매장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2-10-06 09:22:28

창고43 잠실점. [사진=bhc]

bhc그룹이 운영하는 고품격 프리미엄 한우 전문점 ‘창고43’은 서울 동남부권 첫 매장인 ‘잠실점’을 6일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창고43 잠실점’은 매장 총면적 약 290㎡(약 87평)로, 총 86석 규모를 갖춘 매장이다.
 이로써 창고43의 전국 매장 수는 지난 4월 판교점에 이어 이번 잠실점 개점으로 21개점으로 늘어나게 됐다.
 
잠실점은 서울 송파구 석촌동에 있는 석촌호수 인근에 위치해 있다.
비즈니스를 위한 공간이라는 콘셉트에 맞게 식사 겸 미팅이 가능하도록 독립 공간으로 각각 분리된 부스와 개별 룸을 구성했다.
또 우드와 아이언 소재로 감각적이고 세련된 인테리어로 격조 높은 공간을 연출해 매장 내방객들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한우를 맛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주변에 있는 석촌호수와 최고층 빌딩 등 멋진 도심 풍경을 감상하면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지리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잠실점이 입점한 잠실역 부근은 복합쇼핑몰인 롯데월드몰과 국내 최고층 빌딩인 롯데월드타워를 비롯해 롯데월드, 백화점, 석촌호수 등 서울의 랜드마크가 몰려 있어 국내외 관광객이 많이 찾는 대표적인 관광지다.
 
창고43은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해 잠실점을 한우의 우수성을 알리는 전초기지이자 지역 명소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고병환 bhc 직영사업본부 이사는 “이번 잠실점은 오픈은 송파, 강동 지역에서 첫 번째 매장으로서 소비지역을 서울 동남부권으로 확대한 데에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전국 주요 도시를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매장을 오픈해 우리 한우의 참맛을 알리는데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창고43 잠실점은 이번 신규점 오픈을 기념해 오는 21일까지 내방 고객을 대상으로 점심 메뉴로 인기가 높은 소불고기 전골과 육회비빔밥을 3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는 특별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아주경제=남라다 기자 nld8120@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