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LG전자, 산학연 6G 전문가들과 기술현황·방향성 논의
더팩트 기사제공: 2022-09-23 13:06:02

23일 LG사이언스파크서 '6G 그랜드 서밋' 개최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은 23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6G 그랜드 서밋'에서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은 23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6G 그랜드 서밋'에서 "6G는 모빌리티, 메타버스, 산업 IoT 등 LG전자 미래사업을 위한 핵심 기술"이라며 "국내외 6G 연구개발 주체들과 지속 교류해 LG전자는 물론, 대한민국이 6G 기술 연구개발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 제공

[더팩트 | 서재근 기자] LG전자는 23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 LG사이언스파크에서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국표준과학원(KRISS)과 공동으로 '6G 그랜드 서밋'을 개최, 글로벌 산학연 6G 전문가들과 6G 기술 현황을 공유하고 방향성을 논의했다.

김병훈 LG전자 CTO(최고기술책임자) 부사장은 이날 환영사에서 "6G는 모빌리티, 메타버스, 산업 사물인터넷(IoT) 등 미래사업을 위한 핵심 기술"이라며 "이번 행사를 비롯해 국내외 6G 연구개발 주체들과 지속 교류해 LG전자는 물론 우리나라가 6G 기술 연구개발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2030 스마트 인공지능(AI) 세상을 여는 도약'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키노트 세션 △테크니컬 심포지움 △인더스트리 패널로 나눠 진행됐다.

키노트 세션에서는 △퀄컴 존 스미 엔지니어링 담당 부사장이 '연결된 지능형 미래를 실현하는 핵심기술' △정재훈 LG전자 연구위원이 '하이퍼 컨버전스로 향하는 6G의 길' △독일 연방물리기술원 토마스 클라이네 오스트만이 '테라헤르츠 기반 기술' 등에 대해 발표한다.

'테크니컬 심포지움'에서는 아르노 파시넨 핀란드 오울루대 교수, 이인규 고려대학교 교수, 마크 로드웰 UC산타바바라 교수, 김상효 성균관대학교 교수, 천정희 서울대학교 교수 등이 참석해 대학, 연구소 등 학계에서 진행하고 있는 테라헤르츠, AI 통신, 차세대 채널 코딩, 보안 등 최신 6G 핵심 기술들을 소개했다.

'인더스트리 패널' 세션에서는 LG전자, 퀄컴, 에릭슨, 키사이트 등 글로벌 6G 기술을 리딩하는 업체들과 국내 통신 3사의 6G 관련 연구개발 리더들이 나서 6G 주요 응용·서비스와 기술 목표, 주요 후보기술에 대한 기술 토론을 진행했다.

LG전자, 한국과학기술원, 한국표준과학원, 키사이트가 전시부스를 만들고 6G 핵심 개발 기술들을 소개했다. 특히 LG전자는 '다채널 전력 증폭기', '저잡음 수신 신호 증폭기' 등 이달 초 독일에서 테라헤르츠(THz) 대역 실외 320m 무선 데이터 송수신에 활용한 핵심 소자를 참석자들에게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LG전자는 글로벌 연구소, 학교, 기업 등과 협력을 공고히 하고 있다. 독일 프라운호퍼 연구소, KAIST, KRISS, 키사이트(Keysight Technologies Inc.) 등과 6G 핵심기술 연구개발(R&D) 협력 벨트를 구축, 원천기술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likehyo85@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세수하고싶다
2022-09-23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