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동원F&B, ESG 경영 강화...'샘물' 페트병 경량화로 연간 1200톤 플라스틱 감축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2-06-03 10:47:51

동원F&B의 동원샘물. [사진=동원F&B]


동원F&B가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한다.
 
동원F&B는 ‘동원샘물’ 페트병 경량화를 추진한 결과 연간 1200톤(t)가량의 플라스틱 감축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3일 밝혔다.
 
동원F&B가 2년여간의 연구개발을 통해 동원샘물 500㎖와 2ℓ 제품 페트병의 무게를 각각 15.7%, 8.4% 경량화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인 결과다.
특히 동원샘물 500㎖ 페트병의 무게는 11.8g으로 업계 최경량 수준이다.
또한 동원F&B는 뚜껑의 높이를 낮춰 더 가벼워진 '에코캡'(eco-cap)을 도입했는데, 라벨의 길이도 20% 이상 과감히 줄여 환경보호 효과를 높였다.
이를 통해 플라스틱 절감 효과를 높였다.
동원F&B는 이와 동시에 동원샘물 패키지 디자인을 리뉴얼해 눈길을 끈다.
동원샘물 대표 수원지인 경기도 연천의 자연 환경을 시각화 해 페트병에 입체감 있게 구현한 동시에, 라벨에도 그려 넣어 동원샘물의 시원하고 청정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동원F&B는 샘물업계에서 다양한 ESG 활동으로 지속가능한 경영에 앞장서 왔다.
2013년 환경부와 페트병 경량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동원샘물 500㎖ 페트병의 무게를 19g에서 14g으로 줄인 바 있다.
2020년에는 아이스팩 대신 활용할 수 있는 국내 최초의 얼린 샘물 보냉재 ‘동원샘물 프레쉬’를 도입하기도 했다.
지난해에는 무라벨 친환경 생수 ‘동원샘물 라벨프리’를 출시했다.
또한 지난 4월 샘물 업계 최초로 국민 건강과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챌린지 앱 '물로'(mullo)를 론칭하며 MZ세대와 활발한 소통에도 나서고 있다.
물로는 매일 2ℓ 물 마시기, 달리기 등의 일상적 실천을 통해 숲 조성 사업, 결식 아동 후원 등 환경 및 사회공헌을 위한 기부금을 적립할 수 있는 참여형 앱이다.
이 외에도 전국 ‘동원샘물’ 대리점에 폐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유니폼을 배포해 현장 임직원들과 함께 ESG 경영을 실천하는 계기를 마련하기도 했다.
친환경 유니폼은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의류로, 유니폼 1벌당 14개의 500㎖ 폐페트병이 활용됐다.
또한 기아의 전기차 ‘EV6’와 함께 재활용의 가치를 알리기 위한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ESG 활동을 전개했다.
동원F&B 관계자는 “이번 동원샘물의 친환경 프로젝트는 제품 개발 단계부터 생산, 유통, 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기업의 환경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한 ESG 캠페인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환경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더욱 다양한 제품에 친환경 요소를 도입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라다 기자 nld8120@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