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제2의 나라' 출시 첫날 한국 애플 매출 1위
기사작성: 2021-06-10 18:30:02
'제2의 나라'는 지난 2016년 출시한 '리니지2 레볼루션' 핵심 개발진의 두 번째 초대형 프로젝트다. /넷마블 제공
'제2의 나라'는 지난 2016년 출시한 '리니지2 레볼루션' 핵심 개발진의 두 번째 초대형 프로젝트다. /넷마블 제공

[더팩트 | 최승진 기자] 넷마블 모바일 신작 '제2의 나라'가 출시 당일 한국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에 올랐다.

넷마블은 '제2의 나라'를 10일 오전 한국과 일본 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했다.

'제2의 나라'는 10일 오후 3시 기준 애플 앱스토어 매출 한국 1위, 일본 6위를 차지했다. 지난 8일 출시한 중문 문화권에서도 대만 1위, 홍콩 1위, 마카오 7위를 기록했다.

넷마블 측은 "글로벌 빅 마켓으로 분류되는 일본에서 출시 당일 앱스토어 매출 톱10에 올라 눈길을 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 게임은 지난 9일 사전 다운로드만으로 한국, 일본 앱스토어 인기 1위에 올랐고 출시 당일 오전에는 양국의 구글 플레이에서도 인기 1위를 차지했다.

'제2의 나라'는 콘솔용 역할수행게임 '니노쿠니'를 모바일로 계승했다. '이웃집 토토로' 등 애니메이션 대작을 배출해낸 지브리 스튜디오 철학이 담긴 세계관도 녹아들었다.

shaii@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