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빗썸경제연구소 "가상자산 글로벌 은행 규제안 도입시 180조 원 투자금 유입 가능"
더팩트 기사제공: 2023-02-03 16:06:01

가상자산 위험도에 따른 구분과 차등적 규제 적용

빗썸연구원은 가상자산 관련 글로벌 제도가 도입될 시 가상자산 시장에 최대 180조 원 은행 자금이 유입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픽사베이
빗썸연구원은 가상자산 관련 글로벌 제도가 도입될 시 가상자산 시장에 최대 180조 원 은행 자금이 유입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픽사베이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바젤은행감독위원회(BCBS)가 지난해 12월 발표한 '은행의 가상자산 익스포저에 관한 건전성 규제안'이 내후년 시행을 앞둔 가운데 가상자산 시장에 최대 180조 원 은행 자금이 유입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빗썸경제연구소는 3일 '가상자산 관련 은행 건전성 규제 발표, 시장에 미칠 영향은?' 리포트를 통해 규제안이 코인 시장에 미칠 영향을 점검했다.

보고서는 해당 규제안이 범세계적으로 도입될 경우, 향후 세계 은행들의 △가상자산 투자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에 집중될 가능성이 크고 △가상자산 시장에 유입될 수 있는 은행 자금의 최대 규모는 2030년 기준 180조 원이라고 분석했다. 이는 2023년 1월 기준 가상자산 시총 13.9%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번 규제안은 세계 은행 규제인 바젤III에 맞춰 가상자산을 위험도에 따라 분류하고 차등적인 규제를 적용한 것이 핵심이다.

보고서는 BCBS 규제안이 가상자산 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 아래와 같이 분석했다.

먼저 규제안에 따르면 2023년 1월 기준 시총 10위 내 가상자산 중에서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만이 그룹 2a로 분류되며, 이에 따라 은행의 가상자산 투자 선호가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에 집중될 가능성이 클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 그룹 2a에 유입될 수 있는 은행의 자금 규모는 2030년 기준 최대 1463억 달러(한화 약 180조 원, 익스포저 1%) 수준일 것으로 내다봤다. BCBS 규제안의 가상자산 투자 한도 최대치는 기본자본 대비 2%(한화 약 361조 원)이나, 1%를 초과한 투자에 대해서는 그룹 2b의 위험가중치(1250%)가 적용됨으로써 사실상 이를 초과한 익스포저를 보유할 가능성은 매우 낮을 것이라고 보고 있다.

덧붙여 보고서는 이번 규제안을 통해 △은행이 가상자산에 투자할 수 있는 범위의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그 범위가 현재 세계 은행들의 익스포저 수준보다 높아 가상자산 시장으로의 추가 자금이 유입될 가능성이 커질 것이며 이로써 △다양한 가상자산 관련 서비스를 출시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분석했다.

오유리 빗썸경제연구소 정책연구팀장은 "2025년 1월 발효되는 이번 규제안에 따라 미국을 시작으로 세계 각국 은행에 유사한 규제가 도입될 것이다"며, "향후 가상자산을 활용한 다양한 은행 서비스가 출시될 가능성이 커진 만큼, 일반 대중의 가상자산 수용이 가속화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jsy@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