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SK증권 "SK스퀘어 11번가 매각 무산에도 재무 영향 제한적"
더팩트 기사제공: 2023-11-21 09:00:02

목표가 6만2000원·투자 의견 '매수' 유지

21일 SK증권은 11번가 지분매각이 무산된 SK스퀘어의 목표주가와 투자 의견을 유지하면서 이번 매각 중단이 주가 등에 미치는 영향은 다소 미미할 것으로 전망했다. /SK스퀘어 제공
21일 SK증권은 11번가 지분매각이 무산된 SK스퀘어의 목표주가와 투자 의견을 유지하면서 이번 매각 중단이 주가 등에 미치는 영향은 다소 미미할 것으로 전망했다. /SK스퀘어 제공

[더팩트 | 이한림 기자] SK증권이 SK스퀘어의 11번가 지분매각 무산에도 재무 영향이 제한적일 것으로 내다봤다.

SK증권은 21일 리포트를 통해 SK스퀘어의 목표주가 6만2000원, 투자 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최관순 SK증권 연구원은 "SK하이닉스가 52주 신고가를 경신하는 등 자회사 가치의 지속적인 증가에도 70%를 상회하는 순자산가치(NAV) 대비 할인율은 과도하다"고 분석했다.

SK스퀘어는 추진 중인 11번가의 지분매각이 중단되면서 전날 주가가 3.1% 내린 4만7100원에 거래를 마쳤다. 11번가의 재무적투자자(FI) 나일홀딩스 지분 18.18%를 매각해 큐텐과 협상을 진행했으나 최근 협상 중단을 통보받고 매각이 지연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최 연구원은 "나일홀딩스는 2018년 11번가에 5000억 원을 투자하며 5년 내 기업공개 조건을 걸었는데 시장 상황이 여의치 않아 지분매각을 추진했다. 만약 매각되지 않을 때 SK스퀘어는 일정 이자를 지급하고 FI의 지분을 매입하거나 SK스퀘어의 FI 보유 지분을 포함해 지분을 매각하는 동반매도요구권(Drag-along)을 행사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도됐다"면서도 "다만 극단적인 가정하에서도 SK스퀘어의 주가는 충분히 매력적이다. 전날 기준 SK스퀘어의 NAV는 23조6000억 원으로, 이 중 11번가의 NAV는 1조 원에 불과하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어 SK스퀘어가 11번가 가치가 없더라도 SK스퀘어의 NAV와 NAV 대비 할인율 등을 고려하면 지주회사 내 가장 저평가된 상태라고 분석했다.

최 연구원은 "11번가의 가치를 0으로 가정한다고 해도 SK스퀘어 NAV는 22조6000억 원, NAV 대비 할인율은 71.1%로 지주회사 내 가장 저평가 상태"라면서 "정확한 계약조건은 업체 간 비밀준수조약으로 확인하기 어렵지만 SK스퀘어는 올해에만 두 차례(1100억 원, 2000억 원) 자사주를 매입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번 거래 무산을 가정해도 단기간 SK스퀘어에 미치는 재무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2kuns@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