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신도시도 숨통 트이나…수도권 아파트 낙폭 둔화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3-03-19 06:00:00

수도권 아파트 매매가격 낙폭이 전주 대비 일제히 축소됐다.
서울은 서초구가 보합을 나타내는 등 ‘강남3구(강남, 서초, 송파)’ 모두 하락폭이 2배 이상 줄었다.
신도시는 지난해 10월 이후 가장 낮은 변동률을 보였다.


19일 부동산R114에 따르면 이번 주 서울아파트 매매가격은 0.05% 하락해 지난주(-0.07%)보다 낙폭이 줄었다.
재건축이 0.01% 내렸고 일반아파트는 0.06% 하락했다.
신도시와 경기·인천은 각각 0.02%, 0.04% 떨어졌다.


서울은 봄 이사 철을 맞아 학군과 직주근접성 좋은 지역 매수문의가 늘었지만 거래는 구축 저가 급매건 위주로 이뤄지고 있다.
지역별로는 ▲도봉 -0.20% ▲강서 -0.19% ▲중랑 -0.16% ▲관악 -0.13% ▲광진 -0.12% ▲강북 -0.11% ▲노원 -0.11% ▲마포 -0.11% 순으로 떨어졌다.


신도시는 전주 대비 보합지역이 4곳에서 6곳으로 늘며 1·2기 신도시 모두 하락폭이 둔화됐다.
지역별로는 ▲평촌 -0.12% ▲중동 -0.10% ▲일산 -0.06% ▲광교 -0.02% ▲동탄 -0.01% 등이 하락했다.


경기·인천은 ▲부천 -0.15% ▲김포 -0.13% ▲의왕 -0.13% ▲수원 -0.09% ▲안양 -0.05% ▲인천 -0.04% ▲남양주 -0.04% ▲용인 -0.04% 등이 떨어졌다.



전세시장은 매물적체가 심화되는 가운데 저가매물 중심으로만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서울아파트 전세가격은 0.12% 하락해 2주 연속 낙폭이 확대됐다.
신도시는 0.06%, 경기·인천은 0.04% 떨어졌다.


서울은 전세물량이 계속 쌓이는 가운데 간헐적으로 저가매물이 거래되고 있다.
지역별로는 ▲강서 -0.37% ▲도봉 -0.27% ▲강남 -0.20% ▲강북 -0.20% ▲중랑 -0.20% ▲관악 -0.19% ▲광진 -0.18% ▲노원 -0.18% 순으로 떨어졌다.


신도시는 ▲평촌 -0.28% ▲일산 -0.18% ▲중동 -0.11% ▲산본 -0.08% ▲광교 -0.01% 등이 하락했다.


경기·인천은 ▲부천 -0.14% ▲광명 -0.10% ▲인천 -0.07% ▲구리 -0.07% ▲안양 -0.07% ▲의왕 -0.07% ▲화성 -0.05% 등이 떨어졌다.


백새롬 부동산R114 책임연구원은 “가격 변동률의 오르내림이 반복되는 상황에서 일시적 하락 둔화에 큰 의미를 두기 보다는 낙폭이 컸던 일부 지역과 특정 단지들의 매물 소화과정으로 판단된다”라고 설명했다.


<!-- BYLINE_DATA:yoo5359|류태민|right@asiae.co.kr|기자 -->
류태민 기자 righ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