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퓨전음악·줄타기·군악…청와대 공연으로 상춘객맞이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3-03-23 23:11:41

문화재청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오는 29일부터 다음 달 16일까지 '다시 봄, 설레는 청와대' 공연을 선보인다.



장소는 국민 300만 명 이상이 찾은 청와대 헬기장과 대정원이다.
전자에선 다음 달 14일까지 매일 오전 11시와 오후 3시에 공연이 펼쳐진다.
오는 29일에는 민속풍이 더해진 퓨전음악을 선보여온 밴드 두번째달, 30∼31일에는 국악과 팝 음악의 변주로 유명한 서도밴드가 각각 관람객을 만난다.
내달 1∼2일에는 권원태 줄타기 연희단이 아슬아슬한 묘미를 전한다.
이 밖에도 국악 밴드 이상, 아카펠라 그룹 나린, 재즈 트리오 젠틀레인, 재즈 연주 그룹 미스터 브라스, 한국문화재재단 예술단 등이 참여해 다양한 공연을 선보인다.
후자에선 다음 달 15∼16일 국방부 근무지원단의 공연이 열린다.
대한민국 전통 의장과 군악의 진수를 보여준다.


모든 공연은 청와대 관람객이라면 누구나 즐길 수 있다.
단 휴관일인 매주 화요일에는 열리지 않는다.
우천 시 취소될 수도 있다.
추진단 관계자는 "상춘재의 매화, 관저의 진달래와 튤립, 소정원의 산수유 등이 상춘객을 맞을 준비에 한창"이라며 "다음 달부터는 돌단풍, 수선화, 제비꽃 등 야생화도 만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BYLINE_DATA:leemean|이종길|leemean@asiae.co.kr|기자 -->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개고기와탬버린
2023-03-23 *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