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로 美 타임 ‘올해 엔터테이너’ 선정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12-06 15:17:52
BTS 이어 K팝그룹 2번째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의 표지를 장식한 블랙핑크. 타임 제공

글로벌 K팝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가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의 ‘2022 올해의 엔터테이너’(Entertainer of the Year)로 선정됐다.

타임은 5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2022년 각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명단’을 공개했다.


이 부문에서 블랙핑크는 K팝을 넘어 전 세계 걸그룹 최초로 ‘올해의 엔터테이너’에 이름을 올렸다.

K팝 그룹으로써는 2020년 ‘방탄소년단’(BTS)에 이어 두 번째로 ‘올해의 엔터테이너’로 뽑힌 것이다.

타임지는 블랙핑크에 대해 “트렌드를 이끄는 현 시대의 아이콘이자,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세계에서 가장 큰 여성 밴드가 됐다”며 “올 한 해 글로벌 음악 차트에서 가장 큰 활약을 보인 K팝 그룹은 물론, 두 번째 정규 앨범을 통해 여러 기록을 갈아치웠다”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이어서 “블랙핑크는 자신들이 평범한 소녀들이라고 말하지만 사실 그들의 2022년은 절대 그렇지 않다.
지난 8월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VMAs)’를 장식했으며, 초대형 월드투어를 진행 중이다”면서 “이들의 공연은 몇 분만에 매진을 기록하고 있으며, 셀레나 고메즈와 어셔 등 유명 팝스타들도 참석하는 블록버스터급 공연이다.
또 전 세계 아티스트 중 가장 많은 유튜브 구독자 수를 보유하고 있다”고 극찬했다.

블랙핑크는 타임지에 “음악을 할 때 우리는 가장 행복하다.
우리는 매 순간을 행복하게 즐기면서 임하고 있기에 좋은 성과도 함께 따라온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팬클럽 블링크(BLINK)에 대해서는 “항상 변함없이 우리를 사랑해주고 응원해주는 팬들의 힘이 가장 컸다고 생각한다.
감사하는 마음으로 매 순간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앞서 블랙핑크는 ‘타임 100 넥스트(NEXT) 2019’ 인물 중 하나로 선정되는 등 글로벌 영향력이 기대되는 아티스트로서 주목받았다.
또 2020년 ‘올해의 인물’ 후보에 오르는 등 꾸준히 K팝의 위상을 높여왔다.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는 “블랙핑크가 타임지 선정 ‘올해의 엔터테이너’로 이름을 올린 만큼, 주요 해외 매체들이 선정한 각종 타이틀과 주요 시상식을 휩쓸며 이들의 글로벌 연말 장식이 더욱 기대된다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올해 K팝 걸그룹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서 1위를 차지하는 한편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에서도 1위에 오르며 기록적인 역사를 썼다.


아울러 현재는 약 150만 명을 동원하는 K팝 걸그룹 최대 규모 월드투어를 진행 중이다.
북미 7개 도시에서 14회 공연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총 20만 관객을 만난 블랙핑크는 유럽으로 발걸음을 옮겨 7개 도시 10회차 공연을 성황리에 펼치고 있다.


이듬해인 2023년부터는 아시아, 오세아니아로 향한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