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경기도 ‘DMZ국제다큐영화제’ 8일간의 축제 돌입…53개국 137편 상영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09-23 01:00:00
8일간 53개국의 다큐멘터리 작품 137편을 소개하는 ‘제14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22일 개막했다.

경기도는 이날 오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야외공연장에서 DMZ국제다큐영화제의 개막 행사를 열고 상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개막작 ‘킵 스텝핑’ 스틸 컷. 경기도 제공
배우 예지원과 아나운서 임현주가 사회를 맡은 개막식은 유튜브 채널과 경기도 소셜방송 ‘라이브 경기’로 온라인 중계됐다.

개막식에선 개막 선언과 함께 영화제 트레일러(예고편) 상영에 이어 트레일러 출연자인 모지민(모어)과 이랑이 합동 공연을 선보였다.

강산에의 축하공연과 개막작 ‘킵 스텝핑’ 출연진인 댄서 패트리샤와 윤조현이 브레이킹 심포닉 밴드, 소울번즈 댄스 크루, 오리엔탈 히어로즈 댄스 크루 등의 특별 공연도 펼쳐졌다.

개막식에는 조직위원장인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정상진 집행위원장, 김동호 강릉국제영화제 이사장, 임권택 감독, 정지영 감독, 배우 방은진·문성근·이광기 등 1500여명이 참석했다.

김 지사는 인사말에서 “DMZ는 정치·군사·안보의 대결과 긴장의 상징에서 평화·생태·환경 등으로 의미가 바뀌고 그 가치가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영화제는 ‘더 큰 평화’의 가치를 지향하는 축제”라고 소개했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로 규모가 축소됐던 이 영화제는 올해 메가박스 백석과 메가박스 일산벨라시타 등 12개 상영관으로 확대됐다.
호주의 이민 여성 스트리트 댄서들을 그린 개막작 ‘킵 스텝핑’을 비롯해 137편의 최신 다큐멘터리들이 4개 경쟁 분야 6개 부문에서 수상작을 가린다.
수원=오상도 기자 sdoh@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