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균 문체부 장관, 관광벤처기업인들 만나 세계화 방안 등 논의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9-06 11:47:41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6일 청년관광벤처기업 대표들을 만난다.


박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구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 회의실에서 청년관광벤처기업 대표들을 만나 해외시장 진출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관광의 세계화 방안 등 정책 방향을 논의한다.


이날 간담회에는 지난달 31일 싱가포르 관광기업지원센터(KTSC) 개소식에 참여했던 에이치투오호스피탈리티(숙박) 이웅희 대표, 트립비토즈(여행정보·숙박) 정지하 대표 등 '관광 글로벌 선도기업' 8개사 대표가 참여한다.


앞서 문체부는 2020년부터 혁신적 디지털 기술 보유 관광기업을 선정해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관광 글로벌 선도기업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우수한 관광기업이 국내시장의 한계를 넘어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외 판로 개척, 연계망 구축, 투자 유치 등을 집중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문체부는 관련 예산을 61억5000만원에서 내년 67억원(정부안)으로 확대하고 지원 폭을 넓힐 계획이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