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김훈 ‘하얼빈’ 1위…4050 男心 움직였다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8-12 13:29:47

[아시아경제 서믿음 기자] 예스24 8월 2주 종합 베스트셀러 1위는 영웅이 아닌 인간 안중근의 뜨거운 시간을 그려 낸 작가 김훈의 장편소설 '하얼빈'이 차지했다.
예스24 집계 결과 '하얼빈'은 예약 판매를 시작한 7월 5주(7월25일~7월31일) 대비 8월 1주(8월1일~8월7일) 425.22%의 높은 판매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연일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구매자 연령대는 4050 비중이 70.46%로 압도적으로 컸고 그중에서도 특히 남성 중장년층의 구매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전체 성비 역시 약 6:4로 남성 구매자 비율이 높았다.


내부 고발 검사 임은정의 10년간 기록 '계속 가보겠습니다'와 '무자본 연쇄창업마' 자청의 인생 역주행 공략집 '역행자'는 각각 전주 대비 한 계단씩 오른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흔한남매의 웃음 폭탄 에피소드 새 시리즈 '흔한남매 11'은 4위에 자리했고 청파동 편의점에 찾아온 여름 이야기를 그린 소설 '불편한 편의점 2'는 5위에 올랐다.


여름 휴가에 읽기 좋은 다양한 소설들이 차트 상위권에 포진했다.
역사로부터 외면당한 재일조선인 가족의 대서사를 그린 이민진 작가의 소설 '파친코 1'이 8위에 오르고 금주 예약 판매를 시작한 '파친코 2'가 10위로 진입했으며 새 시리즈 출시로 꾸준한 인기를 더해 가는 '불편한 편의점'이 9위를 차지했다.
책과 서점을 통해 따뜻한 위로를 건네는 소설 '어서 오세요, 휴남동 서점입니다'는 19위에 올랐고 '아몬드' 작가 손원평의 응원을 담은 신작 소설 '튜브'는 20위에 자리했다.


이외에도 장기 흥행 중인 영화 '헤어질 결심'의 오리지널 각본집 '헤어질 결심 각본'이 6위를 기록했으며 영국 최상위 부자 켈리 최가 전하는 부자 마인드 수업 '웰씽킹 WEALTHINKING'이 7위를 차지했다.
필사집으로 출간된 문재인 전 대통령 에세이 '문재인의 위로 필사'는 예약 판매로 11위에 올랐다.


전자책 분야 1위는 에코 페미니스트 소설가 최정화의 제로 웨이스트 실천기 '비닐봉지는 안 주셔도 돼요'가 차지했다.
이어 제35회 소설추리신인상 수상 작가 유키 슌의 소설 '밀어줄까?'가 2위에 올랐다.


서믿음 기자 faith@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