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유희열 '곡 유사' 논란 재차 사과 "얼마나 모자란 사람인지 깨달아"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6-22 23:39:10

가수 겸 작곡가 유희열이 수록곡의 유사성 논란이 불거진 '생활음악' 프로젝트 음반을 발매하지 않는다.
22일 소속사 안테나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또 한 번 사과의 뜻을 내비치며 "LP와 음원 발매를 취소하겠다"고 밝혔다.
잇단 '표절' 논란에 입장을 낸 건 지난 14일에 이어 두 번째다.
유희열은 앞서 '생활음악' 프로젝트 두 번째 트랙인 '아주 사적인 밤'이 일본 영화 음악 거장 사카모토 류이치의 '아쿠아(Aqua)'아 유사하다는 지적이 나오자 사과한 바 있다.


사카모토는 표절과는 거리가 멀다는 뜻을 밝혔다.
"모든 창작물은 기존 예술에 영향을 받는다"며 "독창성을 5~10% 정도 가미한다면 훌륭하고 감사한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쿠아'를 보호하기 위한 법적 조치가 필요한 수준이라고 볼 수 없다"고 단언했다.
이에 유희열은 "사카모토 선생님의 철학과 배려가 담긴 편지를 받은 뒤 위대한 예술가로서, 따뜻한 사회의 어른으로서 더욱 존경하게 됐다"며 고마워했다.
"반면, 저 자신이 얼마나 모자란 사람인지 처절하게 깨달았다"며 "다시 한번 감사하고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했다.


유희열은 "최근 불거진 논란을 보면서 여전히 부족하고 배울 것이 많다는 것을 알아간다"며 "창작 과정에서 더 깊이 있게 고민하고 면밀하게 살피겠다"고 밝혔다.
이어 동료 음악인들에게 사과하며 "함께하는 젊은 아티스트들을 위해서라도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책임감 있는 자세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블루밍704
2022-06-22 *

다른의견 0 추천 0 옛날방앗간
2022-06-23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