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136㎏’ 모델, “사골국물·야채만 먹는다”는 기네스 펠트로 ‘맹비난’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3-03-18 18:36:53
테스 홀리데이, 기네스 펠트로의 다이어트에 대한 생각 공유
“사골국물, 적당한 식사 아냐…펠트로 생각, 젊은이들에 영향”


왼쪽 136kg 모델 홀리데이 오른쪽 기네스펠트로. 트위터 캡처·연합뉴스

영국의 유명 플러스 사이즈 모델 테스 홀리데이(37)가 “‘간헐적 단식’을 하며 점심으로 사골 국물과 야채만 먹는다”라고 밝힌 할리우드 스타 기네스 펠트로(50)를 맹비난했다.


테스는 “사골국물은 적당한 식사가 아니다”라며 “‘펠트로처럼 먹는 것이 적절하다’라는 생각이 다른 세대의 젊은이들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에 따르면 테스는 17일(현지시간) 틱톡을 통해 69만여 명의 팔로워들에게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기네스 펠트로의 다이어트에 대한 생각을 공유했다.


그녀는 “내가 섭식 장애가 있기 때문에 펠트로를 비난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그러나) 사골 국물은 적절한 식사가 아니다.
그리고 채소만 먹으며 하루를 마무리한다고?”라고 비판했다.


이어 “하지만 사람들은 모두가 뚱뚱해지는 것을 너무 두려워하기 때문에 계속해서 그녀에게 방송 시간을 주고, 플랫폼을 제공하고, ‘조언’을 해주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몇 년 전 ‘크고 화려한 할리우드 행사’에서 펠트로 근처에 앉아 있었던 경험을 들려줬다.


테스는 “앉아서 먹는 저녁 식사였는데, 정해진 코스 요리와 정식이 준비돼 있었다”라며 팰트로는 아주 작은 방에서 나탈리 포트만, 캐서린 오하라 등과 그녀와 그녀의 절친한 친구 몇 명으로 구성된 테이블에 피자를 먹을 것이라고 모두에게 큰 소리로 알렸다.
하지만 그냥 피자는 아니었다.
치즈가 없는 콜리플라워 크러스트 피자였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것은 정상이 아니며, 펠트로처럼 먹는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하는 다른 세대의 젊은이들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라며 “몸에 밥을 주는 것은 괜찮다.
탄수화물은 악마가 아니다.
지방은 나쁘지 않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펠트로는 팟캐스트 ‘윌 콜 박사와 함께하는 웰빙의 기술’에서 자신의 식습관을 공개한 이후 영양사들로부터 거센 비판을 받고 있다.


펠트로는 “저녁 7시에서 12시 사이에 ‘간헐적 단식’을 하고, 점심으로 수프나 사골 국물을 먹는다”라며 “또 보통 오후 6시나 6시30분쯤 저녁을 먹고 다음날 오후 12시까지 다시 금식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아침에 혈당을 급상승시키지 않는 커피나 레몬, 레몬수를 넣은 셀러리 주스를 마신 뒤 약 1시간 동안 운동한다”라며 “아침 운동 후 30분간 적외선 사우나에서 ‘드라이 브러싱’을 한 다음 ‘야채가 많이 들어간’ 저녁 식사를 한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테스는 플러스 사이즈 모델로, 지난 2018년 패션 잡지 ‘코스모폴리탄’의 영국판 표지를 장식했다.
당시 몸무게는 136kg으로 알려졌다.
플러스 사이즈 모델은 미국 기준으로 사이즈 12 이상을 소화하는 모델을 뜻한다.
박은혜 온라인 뉴스 기자 peh0603@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뽐뿌뿌뿌뿌움~
2023-03-18 *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