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사장님을 잠금해제' 박성웅 "목소리만 나오지만 날로 먹지 않았다"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12-07 14:34:01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배우 박성웅이 ‘사장님을 잠금해제’에 참여하게 된 과정을 밝혔다.
박성웅은 7일 ENA 새 수목드라마 ‘사장님을 잠금해제’(김형민 극본·이철하 연출)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12부 대본을 하루에 다 읽었다.
원작은 못 봤는데 너무 재밌더라”고 운을 뗐다.
출연을 제안받았을 때 다른 작품을 촬영 중이라서 합류가 힘들었던 박성웅은 극 중 스마트폰에 갇힌 IT기업 실버라이닝 사장 김선주 역을 맡게 됐다.
그는 “스케줄이 안 된다고 했더니 감독님이 휴대전화에 갇혀서 목소리만 나온다고 하시더라. 그러면 가능하다 싶었다”고 비화를 전했다.
대부분 녹음으로 작품에 참여한 박성웅은 “날로 먹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내일도 녹음하러 가야 한다.
오늘 쫑파티를 하는데 내일 녹음하러 가야 한다”고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사장님을 잠금해제’는 수상한 사건에 휘말려 스마트폰에 갇혀버린 사장과 그 이상한 스마트폰을 줍고 인생이 뒤바뀐 취업준비생의 공조를 그리는 작품이다.
매주 수, 목 오후 9시에 방송된다.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 | ENA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