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김준수, 13년만 日 음악방송 출연…'FNS 가요제' 오늘(7일) 방송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12-07 14:16:01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김준수가 오늘(7일) 방송되는 일본 후지TV ‘FNS 가요제’에 출연한다.
팜트리아일랜드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약 13년 만에 일본 연말 음악 방송 무대에 오른다.
김준수는 오늘(7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FNS 가요제’에서 일본 대표 뮤지컬 배우와 특별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선보이는 것은 물론, 일본 인기 드라마 주제곡을 노래해 일본의 연말 무대를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하게 빛낼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앞서 ‘FNS 가요제’ 측은 6일 오전 홈페이지와 SNS 등에 ‘한국과 일본의 뮤지컬 톱스타가 꿈의 공연을 만들 예정이라며 김준수의 출연을 알렸다.
‘FNS가요제’는 후지TV의 대표 연말 음악 프로그램. 특히 김준수가 일본 연말 가요제에 출연하는 것은 지난 2009년 NHK ‘홍백가합전’ 이후 약 13년 만이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일본 음악방송에 나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준수는 ‘FNS가요제’에서 뮤지컬 ‘엘리자벳’의 ‘그림자는 길어지고’와 ‘모차르트’의 ‘나는 나는 음악’을 이노우에 요시오와 함께 일본어로 노래한다.
각국의 대표 뮤지컬 배우가 함께하는 의미를 더하며 두 사람의 특급 만남에 후지TV 관계자들 역시 심혈을 기울여 이번 특별 기획무대를 준비했다는 후문. 또한 김재중과 함께 지난 4월 발매된 NTV 수요 드라마 ‘악녀~일하는 것이 멋지지 않다고 누가 말했어?~’의 주제곡 ‘육등성’ 무대를 선사한다.
일본 대표 연말 가요제에서 뮤지컬과 가요 장르를 넘나들며 총 세 개의 무대를 꾸미는 김준수. ‘FNS 가요제’는 해마다 일본의 많은 시청자들이 지켜보는 인기 프로그램인 만큼 13년 만에 출연하는 김준수의 무대에 가요제 측은 물론, 그의 일본 팬들 역시 많은 기대와 응원을 전하고 있다.
김준수가 출연하는 ‘FNS 가요제’의 첫 번째 밤은 오늘(6일) 오후 6시 30분부터 후지TV에서 방송된다.
한편, 김준수는 내년 2월 26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의 ‘토니’역으로 관객들을 만나며, 오는 12월 23일부터 25일까지 단독 콘서트 ‘2022 XIA Ballad&Musical Concert with Orchestra Vol.8’를 개최해 올 한 해를 뜻깊게 마무리할 예정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팜트리아일랜드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