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이운재 “2002년 승부차기…막자마자 이제 살았다 싶었다” (컬투쇼)
스포츠월드 기사제공: 2022-11-24 22:41:48
이운재가 2002년 월드컵 당시를 회상했다.

2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2002, 2006년 월드컵 주역 이운재 정경호 최진철이 출연했다.

이날 최진철은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전 한국 대 독일 전을 회상하며 “생각하면 내겐 아쉬운 경기였다”고 입을 열었다.

최진철은 “그 경기만 어떻게 잘 했으면 (결승전이 열리는) 요코하마까지 갈 수 있었는데. 그 당시까지만 해도 우리 경기력이 나쁘지 않았다.
수비는 조직력이라 한 명이 빠지면서 흐트러졌고 그 때 골을 먹었다”고 회상하며 아쉬워 했다.

또한 당시 골키퍼였던 이운재는 8강전 한국 대 스페인 전 승부차기 당시 호아킨의 공을 막은 걸 회상하며 “그 당시엔 공을 막자마자 속으로 ‘이제 살았다’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솔직한 심경을 털어놓으며 관심이 쏠렸다.

황지혜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