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YG 측 “제니 개인 사진, 불법적 공개…경찰에 수사 의뢰” [전문]
스포츠월드 기사제공: 2022-10-03 14:33:51
그룹 블랙핑크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멤버 제니 사진 유포에 관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3일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블랙핑크 제니의 개인 사진 최초 유포자에 대한 수사를 경찰에 정식적으로 의뢰했음을 밝힘다”고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YG는 해당 이슈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했고, 지난 9월 소장을 제출했다.

최근 방탄소년단 멤버 뷔와 블랙핑크 제니의 열애설이 재점화됐다.
두 사람의 소속사는 별다른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지만, 두 사람의 사생활을 담은 사진이 유출되면서 열애설이 다시금 불거졌다.
특히 사진 유출이 해커의 소행으로 알려지며 심각성이 대두되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YG는 “추가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그동안 관련 언급과 입장표명을 자제해왔다.
하지만 최근 개인 사진으로 촉발된 루머 양산, 비난, 인신공격, 성희롱, 사생활 침해가 무분별하게 이뤄져 더는 묵과하기 어려운 책임감을 느꼈다”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YG는 “진위 여부가 파악되지 않은 내용을 반복적으로 업로드하거나 과도한 악성 게시글을 작성하는 행위들에 대해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불법정보유통금지 위반, 통신매체이용음란죄 등으로 고소·고발이 이뤄했다”고 밝혔다.
또한 “온라인 상에 유포된 사진은 본인 의사와 상관없이 불법적으로 공개된 것”이라고 분명히 하며 향후 발생하는 피해에 대한 법적 조치도 예고했다.


▲이하 블랙핑크 제니 관련 YG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블랙핑크 제니의 개인 사진 최초 유포자에 대한 수사를 경찰에 정식적으로 의뢰했음을 밝힙니다.
YG는 해당 내용을 지속 모니터링 해왔으며 정보 수집을 마친 지난 9월 소장을 제출한 바 있습니다.

YG는 추가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그동안 관련 언급과 입장표명을 자제해왔습니다.
하지만 최근 개인 사진으로 촉발된 루머 양산, 비난, 인신공격, 성희롱, 사생활 침해가 무분별하게 이뤄져 더는 묵과하기 어려운 책임감을 느꼈습니다.
이에 법적 대응 사실을 밝히고 상황을 바로잡고자 합니다.

YG는 소속 아티스트의 인격과 명예를 실추시키는 게시물들을 대상으로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이번 사안 역시 진위 여부가 파악되지 않은 내용을 반복적으로 업로드하거나 과도한 악성 게시글을 작성하는 행위들에 대해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불법정보유통금지 위반, 통신매체이용음란죄 등으로 고소·고발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향후 발생하는 추가 피해에 대해서도 어떠한 선처 없이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온라인 상에 유포된 사진은 본인 의사와 상관없이 불법적으로 공개된 것입니다.

이를 공유하는 행위는 2차 가해인 동시에 법적 처벌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무분별한 공유 행위를 지양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노력하는 YG엔터테인먼트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