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배윤정도 못 피한 수족구 유행…“그대로 두면 되겠죠”
스포츠월드 기사제공: 2022-08-15 15:57:14
안무가 배윤정이 수족구병에 걸린 아들을 걱정했다.

14일 배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휴.. 수족구 걸릴 줄이야ㅠㅠ 아프지 마”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수족구병으로 인해 피부에 물집이 생긴 아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에 배윤정은 “이놈의 수족구”라며 “그대로 두면 되겠죠”라고 덧붙였다.

한편 질병 관리청에 따르면 올해 수족구병 환자는 지난해 대비 10배가량 증가했다.
특히 수족구병은 영유아에게서 주로 나타나는 감염병으로, 환자의 발생은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배윤정은 11살 연하 축구 코치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배윤정 인스타그램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