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김지민 "♥김준호 이혼 생각 안하려고 노력했다"('스캉스')[종합]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06-28 08:19:01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개그우먼 김지민이 김준호의 이혼을 개의치 않으려고 노력했다고 고백했다.
27일 방송된 MBN, ENA PLAY 예능프로그램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에는 김지민이 새로운 여행 메이트로 합류했다.
이날 김지민과 같은 방을 쓰게 된 예지원은 그에게 김준호와 어떻게 사귀게 됐는지 물었다.
이에 김지민은 “술자리에 나오라고 할 때도 많았고 잘 챙겨줬다.
친해서 잘 챙겨주는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고 말했다.
김지민은 김준호가 자신을 짝사랑한 기간이 꽤 길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선배님 집 한 켠에 노래방이 설치돼 있는데 나한테 잘 보이려고 만들었다고 한다.
노래방 부스가 있으면 자주 놀러 올 거라고 생각했다고 한다”고 일화를 공개했다.
김지민은 김준호의 과거를 신경쓰지 않으려고 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그는 “한 번 다녀온 핸디캡이 있으니 노력을 많이 한 것 같다.
저도 선배가 한 번 다녀왔다는 생각을 안 하려고 노력 많이 했다”고 밝혔다.
김지민은 김준호와의 교제에 장단점이 있다고 했다.
그는 “연애할 때 재밌어야 한다.
주거니 받거니가 돼야 한다.
그런데 너무 재미있다 보니 편해질 때도 있다.
그냥 동료 느낌이 들 때도 있다”고 얘기했다.
또한 바쁜 스케줄 탓에 자주 보지 못하지만 더욱이 애틋해진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가까이 사는데 너무 못 본다.
스케줄이 너무 안 맞다.
안 보니까 오히려 안 싸운다”고 밝혔다.
한편, ‘호캉스 말고 스캉스’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호캉스 말고 스캉스’ 방송화면 캡처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