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아이키 측, 출연료 지급·당일 공연 취소 논란에 "허위사실 강경대응할 것"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06-26 11:11:01


[스포츠서울 | 김민지기자]댄서 아이키가 클럽 공연 당일 취소 논란과 관련, 허위사실에 강경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이키의 소속사 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은 26일 오전 공식 SNS에 아이키와 아이키가 이끄는 댄스크루 훅(HOOK)의 클럽 뉴플로우 공연 취소 논란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지난 24일 저녁 당사는 공연 대행사를 통해 해당 공연 출연을 제안받았다.
이후 출연에 대해 긍정 검토했으나 공연 전후 아이키의 스케줄로 인해 출연이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그러던 와중 처음 전달받은 클럽명은 물론 해당 행사에 대한 정보 또한 상이함을 확인하여 최종적으로 출연이 어렵다고 결정했다.
제안한 대행사에 약 1시간 만에 출연 고사 의사를 밝혔다”고 말했다.
소속사는 클럽 뉴플로우가 주장하는 훅 멤버 전원 계약 및 개런티 지금은 허위사실이라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해당 계약은 당사와 일체의 협의 없이 대행사와 클럽 뉴플로우 측이 일방적으로 진행한 것”이라며 “당사와 아이키 그리고 크루 훅 멤버들은 관여한 바 없으며, 계약 및 개런티 지급과 관련해 사전 공유가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더불어 사전에 협의가 이뤄지지 않은 채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에 출연한 크루의 로고를 무단 도용 및 상업적으로 이용한 부분과 클럽 뉴플로우 측에서 허위사실로 아이키 및 훅 멤버들의 명예를 훼손시킨 부분에 대해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클럽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아이키와 훅 멤버들로부터 공연 당일 취소를 통보 받았다고 주장했다.


한편 아이키는 댄스 크루 훅의 리더로, 지난해 ‘스우파’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현재까지 Mnet ‘뚝딱이의 역습(Any Body Can Dance)’, JTBC ‘플라이 투 더 댄스’에 출연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mj98_24@sportsseoul.com
사진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에스팀엔터테인먼트 공식 인스타그램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