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테크홀릭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통합 열관리 시스템 개발 고삐 죄는 현대위아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9-19 08:30
조회수: 41


newhub_2022111007305311241_1668033054.jpg (40.5 KB)



현대위아가 열관리 시험동을 준공하고 ‘통합 열관리 시스템’ 개발을 본격화한다.
이 회사는 경기 의왕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서 ‘열관리 시험동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위아는 지난해 11월 연면적 6069㎡(약 1839평) 부지에 열관리 시험동을 착공하고 최근 시험 설비 가동을 시작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정재욱 현대위아 사장을 비롯해 현대자동차그룹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해당 시험동에서는 열관리 시스템의 모듈·시스템·차량 단위의 성능 개발과 내구 테스트 등이 이뤄진다.
간헐가변속 시험, 열 충격 시험 등 50종이 넘는 시험도 진행된다.
이를 바탕으로 현대위아는 미래 모빌리티용 열관리 시스템 연구를 진행한다.
엔진과 같은 별도의 열원이 없는 전기차 등 미래 모빌리티는 별도 열관리 시스템이 필수기 때문이다.


newhub_2022111007305311241_1668033054.jpg

이 회사는 열관리 시험동 내에 다양한 외부환경을 가정하고 실차 검증을 진행하는 ‘차량 환경 무향실’ 또한 구축한다.
영하 30도에서 영상 65도의 상황에서 열관리 시스템의 성능을 검증할 수 있다.
이곳에서 차량 하부로 전달되는 진동과 120㎐에서 20㎑ 대역에서의 소음 발생원을 찾고 평가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열관리 시스템의 NVH(소음·진동·불쾌감)를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는 열관리 시험동 준공을 기점으로 통합 열관리 시스템(ITMS) 개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ITMS는 모터와 배터리의 열관리에 실내 공조까지 아우르는 시스템이다.
지난 5월부터 생산 중인 ‘냉각수 허브 모듈’을 더욱 고도화하고 공조 시스템 연구에 집중해 2025년 ITMS를 양산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열관리 시험동 준공과 함께 ITMS 개발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며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규민 기자 moh011@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