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콕!건강]'침묵의 살인자' 고혈압 막으려면…규칙적 운동에 금연·절주해야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1-28 08:00
조회수: 289


newhub_2016012609162440228_1.jpg (18.6 KB)
newhub_2023012719322895799_1674815548.jpg (17.1 KB)

More files(1)...


newhub_2016012609162440228_1.jpg

[아시아경제 이명환 기자] 규칙적인 운동과 금연 및 절주, 싱겁게 먹는 습관이 고혈압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조언이 나왔다.


이해영 서울대병원 순환기내과 교수는 "우리나라 통계에 의하면 만 30세 이상 인구의 약 30%가 고혈압을 가지고 있다"면서 이같이 설명했다.
이 교수에 따르면 고혈압 발생률은 연령 증가와 비례하는데, 65세 이상 노인 인구의 고혈압 유병률은 65.2%에 달한다.


혈압은 심장이 온몸에 혈액을 보내기 위해 혈관 벽에 가하는 힘을 말한다.
사람의 정상 혈압은 수축기 120mmHg, 이완기 80mmHg 미만이다.
심장이 더 많이 뛰거나 혈관이 좁아지면 피의 압력이 높아지는 고혈압이 발생한다.
고혈압은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아 '침묵의 살인자'로도 불린다.
특히 협심증이나 심근경색의 약 60%, 뇌졸중의 약 90%는 고혈압으로 인해 발생한다.


18세 이상의 성인에서 수축기 혈압이 140mm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이 90mmHg 이상이라면 고혈압으로 진단된다.
고혈압은 크게 두 가지로 분류되는데, 특정한 원인 질환 없이 나이, 체중 등 여러 요인이 복합돼 생기는 고혈압을 '본태성 고혈압'이라고 한다.
본태성 고혈압 환자는 전체 고혈압 환자의 90% 이상을 차지한다.


나머지 10%의 환자는 특정 원인에 발생하는 '이차성 고혈압'에 해당한다.
심한 코골이나 부신 기능 항진, 콩팥 기능 저하 등이 이차성 고혈압의 주요 원인이다.
고혈압과 관련된 위험 인자에는 가족력, 음주, 흡연, 고령, 운동 부족, 비만, 짜게 먹는 식습관 등이 있다.


newhub_2023012719322895799_1674815548.jpg

보통 고혈압 초기에는 특별한 증상이 없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여러 장기에 합병증을 유발한다.
고혈압이 지속되면 심뇌혈관 질환 발생 및 사망 위험의 증가, 만성 콩팥병·요독증 유발, 시력 저하, 말초혈관질환 등 다양한 합병증이 생길 수 있다.


고혈압 치료의 일차적 목표는 혈압을 수축기 140mmHg, 이완기 90mmHg 미만으로 낮춰 심뇌혈관 질환의 발생과 사망률을 낮추는 것이다.
혈압의 치료는 한가지 약제만 사용했을 때 생길 수 있는 부작용을 최소화하기 위해 두 가지 이상의 약제로 상호 보완하는 '약물병합치료'가 효과적인 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고혈압은 예방이 어려울 수 있으나 가능하다는 게 의학계의 조언이다.
우선 소금이나 국물 등 염분 섭취를 낮춰 싱겁게 먹는 습관이 고혈압 예방에 도움이 된다.
아울러
규칙적인 운동을 통한 체중 감량도 혈압을 줄이는 데 효과적이다.
운동을 하면 혈압이 낮아지고 심폐기능 및 이상지질혈증을 개선하기 때문이다.
흡연이나 음주는 혈압 상승과 심뇌혈관 질환의 강력한 위험인자이므로 금연과 절주는 고혈압 예방에 필수적이다.


이 교수는 "고혈압의 예방은 향후 발생할 수 있는 심근경색, 뇌졸중, 심부전 등을 막을 수 있는 미래에 대한 투자라고 생각하고 잘 관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newhub_2023012719292895796_1674815369.jpg
이명환 기자 lifehwan@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