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현대중 조선3사 '공동파업' 막았다…노사, 잠정합의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12-06 08:09
조회수: 123


newhub_2022101808094671812_1666048187.jpg (48 KB)



newhub_2022101808094671812_1666048187.jpg

[아시아경제 정동훈 기자] 현대중공업 노사가 6일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잠정합의안을 마련했다.


현대중공업 노사는 전날부터 울산 본사에서 36차 교섭을 진행한 끝에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잠정합의안에는 기본급 8만원(호봉승급분 2만3천원 포함) 인상, 지역·복지수당 2만원 인상, 성과금 지급, 격려금 350만원과 상품권 30만원 지급 등이 담겼다.
년퇴직한 생산기술직을 대상으로 기간제 채용 인원을 늘리기로 했다.


잠정합의안을 노조는 오는 8일 전체 조합원을 대상으로 찬반투표를 벌일 예정이다.


당초 이날 오후 예고됐던 현대중공업그룹 조선 3사 공동 파업은 연기됐다.
당초 3사 노조는 이날 오후에 4시간 공동 부분 파업, 오는 7∼9일 3사 노조 순환 파업, 오는 13일 공동 전면 파업 등을 벌일 예정이었다.


3사 노조가 공동 파업을 결의한 것은 1987년 현대중공업 노조가 설립된 이후 처음이다.


현대중공업(조합원 7700여 명)이 올해 교섭을 마무리 지으면서 현대미포조선(조합원 1900여 명)과 현대삼호중공업(조합원 2100여 명) 교섭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본다.
현대미포조선과 현대삼호중공업 사측은 아직 교섭안을 제시하지 않은 상태이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