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無탄소 수소엔진 개발시작…"경제성 제고"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6-26 09:09
조회수: 160 / 추천수: 0


newhub_2022062608555426488_1656201354.jpg (30.8 KB)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이 수소 공급망 구축 속도를 높이는 상황에서 건설기계 부문 계열사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수소연료엔진 개발을 시작한다.
상용차, 버스 및 건설기계용 연료엔진을 만들기로 했다.
내연 기관 엔진 부문에서 30여년간 쌓아온 기술력을 활용해 경제성을 높일 방침이다.


26일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최근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산업기술평가관리원의 국책과제인 '건설기계·상용차용 수소엔진 시스템 및 저장·공급계 개발’의 주관기관으로 뽑혔다고 밝혔다.
사업을 통해 '탄소 제로' 실현이 가능한 출력 300㎾, 배기량 11ℓ급 수소엔진과 수소 탱크시스템 등을 개발할 예정이다.
2024년까지 트럭, 대형버스 등 상용차와 굴착기 등 건설기계에 수소엔진을 탑재, 검증을 마친 뒤 2025년 본격 양산하는 게 목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만든 수소엔진은 전기배터리, 수소연료전지 등과 함께 3대 탄소중립 파워트레인 중 하나로 꼽힌다.
파워트레인은 엔진을 포함해 차량의 구동력을 발생, 전달하는 모든 장치를 말한다.
기존 내연기관에 연료 공급계와 분사계 등을 변경해 수소를 연소시켜 동력을 얻는 방식이라 수소연료전지보다 가격 경쟁력이 높다는 설명이다.
내연기관 엔진 기술·설비도 활용할 수 있어서 상용화 시기를 앞당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연료전지는 99.99%이상의 고순도 수소를 이용해야 하지만, 수소엔진은 저순도 수소로도 구동이 가능하다.
그만큼 경제적이다.
전기배터리는 용량 대비 에너지밀도가 낮아 승용차에 적합하다.
수소연료전지는 높은 에너지밀도를 지녔지만 가격이 높고 열악한 사용환경에서의 내구성 확보 등의 기술적 성숙도가 요구된다는 단점이 있다.
이런 모든 요소들을 종합하면 건설기계, 중대형 상용차엔 수소엔진이 가장 적합한 엔진 시스템으로 꼽힌다는 설명이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1985년 국내 최초 독자 디젤 엔진을 개발했다.
이후 건설중장비, 발전기, 선박용 엔진 생산 등 내연 기관에서 기술력을 착실히 쌓아왔다.
탄탄한 내연 기관 기술력을 바탕으로 수소엔진 개발을 시작하게 된 만큼 관련 시장 선점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시황 전망은 좋다.
강화된 배기가스 규제인 유로7과 이산화탄소 규제 시행 전 상용차 브랜드 친환경 엔진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
영국, 독일, 일본 등 글로벌 자동차 및 엔진 제작 기업에서 수소엔진 개발을 서두르는 이유다.
세계적인 시장조사 기관 마켓스탯츠빌에 따르면 수소엔진 시장이 올해부터 2030년까지 연평균 8.74%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번에 개발을 시작한 수소엔진은 건설기계와 트럭, 버스 등 중대형 상용차는 물론 중대형 발전기에 쓰일 것"이라며 "날이 갈수록 강화되는 탄소배출 규제에 맞춰 친환경 에너지인 수소 관련 기술을 개발해 시장을 선점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ewhub_2022062608555426488_1656201354.jpg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