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리퍼트 전 주한 미국대사, 바이든 삼성전자 방문 수행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5-18 20:06
조회수: 143 / 추천수: 0


newhub_20220518200333287333.jpg (32.7 KB)



newhub_20220518200333287333.jpg

마크 리퍼트 전 주한미국대사가 3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14회 국제해양력 심포지엄'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주한 미국대사를 지낸 마크 리퍼트 삼성전자 북미법인 부사장이 20일 방한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 수행에 함께한다.
18일 정부와 업계 등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20일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방문할 때 리퍼트 부사장이 근거리 수행을 맡는 것으로 알려졌다.
리퍼트 부사장은 올해 3월부터 삼성전자의 북미지역 대외업무를 총괄하는 북미대외협력팀장으로, 미국 정부와 의회·업계 등을 대상으로 대관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그는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인 2014년부터 2017년 1월까지 주한 미국대사를 지냈으며, 이후 미국 보잉 부사장, 유튜브 아시아태평양지역 정책 총괄 등으로 일해왔다.
또 오바마 전 대통령이 상원의원이던 2005년 당시 보좌관을 지냈고, 이후 오바마 정부 때는 국방부 아태 담당 차관보와 국방장관 비서실장 등을 역임했다.
리퍼트 부사장은 주한 미국대사 재임 당시 한국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나타낸 것으로도 유명하다.
2015년 3월 강연회에서 흉기 피습을 당해 다쳤을 때도 한미동맹의 상징 구호인 '같이 갑시다'라고 말해 화제를 모았다.

김다이 기자 dayi@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