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현대차·기아, 4월 유럽 판매량 8만9000대…전년比 13.2% '↑'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5-18 16:08
조회수: 102 / 추천수: 0


newhub_2020091508293580868_1600126175.jpg (28.7 KB)
newhub_2021112216105131083_1637565051.jpg (26.1 KB)



newhub_2020091508293580868_1600126175.jpg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의 4월 유럽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10% 이상 늘었다.
전체 시장이 역성장했음에도 불구하고 판매 확대로 점유율을 확대했다.


18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차·기아는 지난달 유럽 판매량은 8만8952대로 전년 동기 대비 13.2% 증가했다.
현대차는 4만1227대, 기아는 4만7725대를 판매했다.
각각 14.0%, 12.5% 증가다.


4월 유럽의 시장규모는 83만447대로 전년 동기 대비 20.2% 감소했다.
전체 시장 감소에도 불구하고 현대차·기아는 판매 확대로 점유율이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판매 증가로 점유율도 지난해 4월 대비 높아졌다.
현대차·기아의 지난 4월 점유율은 10.7%로 전년 동기 대비 3.1%p 높아졌다.
현대차는 5.0%로 1.5%p, 기아는 5.7%로 1.6%p 높아졌다.


특히 현대차·기아의 월간 점유율은 지난 1월 이후 3개월만에 10%를 상회하는 것이다.
현대차·기아는 지난 1월 10.3%, 2월 9.5%, 3월 9.6%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했다.


newhub_2021112216105131083_1637565051.jpg

지난달 현대차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투싼으로 총 9167대다.
이어 코나와 i30이 각각 6665대와 4300대로 뒤를 따랐다.


기아는 씨드가 1만2679대로 가장 많이 팔렸으며 니로가 6727대로 두번째로 많은 소비자들이 선택한 차량이었다.


친환경 모델에서 현대차·기아의 가장 많이 팔린 모델은 니로로 6727대를 기록했다.
이어 코나가 4971였으며 투싼이 3684대였다.


전기차 중에서는 니로 EV가 3671대로 가장 많았으며 EV6가 2700대로 뒤를 따랐다.
이어 코나 일렉트릭(2629대), 아이오닉5(2086대), 쏘울 EV(544대), 아이오닉 일렉트릭(424대) 등으로 뒤를 따랐다.


E-GMP전용 전기차인 아이오닉5의 경우 지난해 5월부터 판매 집계가 된 가운데 1년 누적 2만9346대가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았다.
EV6의 경우 지난 10월부터 집계됐는데 지난 4월까지 누적 1만9395대가 팔렸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