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유소 휘발유 9주 연속 ↓…서울은 0.4원 상승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1-15 06:00
조회수: 48 / 추천수: 0


newhub_2021122616225475965_1640503374.jpg (42 KB)



newhub_2021122616225475965_1640503374.jpg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정부의 유류세 인하 조치(11월 12일) 이후 9주 연속 하락했다.
하락폭이 줄어드는 가운데 서울 지역 평균 가격은 오히려 상승했다.
최근 3주 연속 국제유가가 오르고 있어 다음주부터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보합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14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둘째 주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0.5원 내린 ℓ당 1621.9원을 기록했다.


휘발유 가격 하락폭은 유류세 인하 이후 90.4원 → 29.1원 → 9.8원→ 13.0원 → 15.8원→ 14.3원→ 9.9원 →3.8원으로 급격히 줄고 있다.


지역별로 보면 전국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0.4원 상승한 ℓ당 1690.8원,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3.2원 하락한 ℓ당 1588.1원이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ℓ당 1631.2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가 ℓ당 1589.3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전국 주유소 경유 판매 가격도 1.0원 내린 ℓ당 1439.9원을 기록했다.


국제유가는 3주 연속 상승했다.
국내 수입 원유의 기준인 두바이유의 평균 가격은 2.9달러 오른 배럴당 81.4달러를 나타냈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2.2달러 상승한 배럴당 93.7달러로 집계됐다.


석유공사는 "이번주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재고 감소, 미 연준 양적긴축 연말 가능성 시사, 리비아 석유 수출 차질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기록 중"이라고 설명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