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인천 특사경, 미신고 숙박업소 단속…"코로나 방역 사각지대 우려"
분류: SOSO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1-07-23 09:51
조회수: 22 / 추천수: 0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천시 특별사법경찰은 8월부터 미신고 숙박업소에 대해 중점 단속에 나선다.


특사경은 공유 숙박 플랫폼의 하나인 에어비앤비 등 온라인 예약사이트와 군·구 숙박업 신고현황을 비교분석해 불법영업이 의심되는 숙박업소를 파악한다.


아파트 전체를 빌려주거나 숙박업 신고가 불가능한 빌라나 오피스텔에서 여러 채의 객실을 갖고 운영하는 업소들을 집중 수사할 방침이다.


숙박업은 '공중위생관리법'에 의해 관할 군수·구청장에게 신고해야 하며, 미신고 시 1년 이하의 징역이나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상향으로 많은 숙박업소들이 객실예약 제한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미신고 숙박업소들은 집합금지 인원을 위반하고 자가격리자 임시숙소로 이용하는 등 행정과 방역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다.


특히 미신고 숙박업소의 경우 소방 등 안전 및 위생 관리가 부실해 안전사고 발생 시 위험이 우려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시 특별사법경찰과에 고발해 현재 수사 중인 미신고 숙박업소 4곳 중 1곳의 경우 한 객실에 외국인 18명을 투숙시켜 방역수칙 위반도 함께 적발됐다.


인천시 관계자는 "숙박업소 예약시 신고가 된 업소인지 시민 스스로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숙박업소의 불법 영업을 근절하는 한편 코로나 방역의 사각지대를 없애고, 안전과 위생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강력 단속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